사회 전국

서귀포 한 야초지서 불에 탄 남성 시신 발견

뉴시스

입력 2020.09.16 09:47

수정 2020.09.16 09:47

[제주=뉴시스] 16일 오전 제주 서귀포시 서귀동 인근 음식점 도로 건너편 야초지에서 펑하는 소리와 함께 불꽃이 피었다는 신고가 119에 신고됐다. 출동한 소방당국과 경찰이 현장을 살펴보고 있다. (사진=서귀포소방서 제공) photo@newsis.com
[제주=뉴시스] 16일 오전 제주 서귀포시 서귀동 인근 음식점 도로 건너편 야초지에서 펑하는 소리와 함께 불꽃이 피었다는 신고가 119에 신고됐다. 출동한 소방당국과 경찰이 현장을 살펴보고 있다. (사진=서귀포소방서 제공) photo@newsis.com

[서귀포=뉴시스] 우장호 기자 = 서귀포시 한 야초지에서 불에 탄 시신이 발견돼 경찰이 조사 중이다.

16일 오전 0시53분께 제주 서귀포시 서귀동 인근 음식점 도로 건너편 야초지에서 펑하는 소리와 함께 불꽃이 피었다는 신고가 119에 신고됐다.


신고를 접수한 119소방대는 급히 출동해 불을 끈 뒤 현장에서 신나통과 양주병, 불에 탄 시신 1구를 발견했다.


조사 결과 이 시신은 50대 남성 A씨인 것으로 파악됐다.

경찰은 불에 타 숨진 남성의 자세한 사망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정신적 고통 등 주변에 말하기 어려운 고통이 있거나 주변에 어려움을 겪는 가족·지인이 있어 전문가 도움이 필요하다면 자살예방상담전화(1393), 정신건강 상담전화(1577-0199), 희망의 전화(129), 생명의 전화(1588-9191), 청소년 전화(1388) 등을 통해 24시간 상담을 받을 수 있다.

◎공감언론 뉴시스 woo1223@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fnSurve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