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박선애 경북과학대 교수, 대통령 표창 수상

국민교육 발전에 이바지한 공로 인정받아

박선애 경북과학대 교수, 대통령 표창 수상
김현정 경북과학대 총장(왼쪽)이 16일 박선애 전 교수에게 대통령 표창과 공로패를 수여한 뒤 기념촬영하고 있다. 사진=경북과학대 제공

【파이낸셜뉴스 대구=김장욱 기자】 경북과학대는 16일 오전 총장실에서 지난달 퇴직한 박선애 간호학과 교수에 대한 대통령 표창 전달식 및 공로패 수여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박 교수는 헌신적으로 봉사하며 국민교육 발전에 이바지한 공로를 인정받아 대통령 표창과 함께 배지와 손목시계를 부상으로 받았다.

또 이날 24년 6개월간 교수로 재직하며 전문직업인 양성과 대학 발전에 기여한 박 교수에게 공로패도 수여했다.

이화여고를 졸업하고 서울대에서 학·석사학위를 취득한 뒤 계명대 대학원에서 간호학 박사학위를 취득한 박 교수는 지난 1996년 3월부터 2020년 8월 31일까지 경북과학대에서 교수로 재직했다.

2011년 스승의 날 교육부장관 표창과 2015년 교육양성기관평가 우수 표창 등을 수상한 바 있다.

gimju@fnnews.com 김장욱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