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공기업

한국선급, 조선해운 분야 전공 대학생에 장학금 전달

권병석 기자

파이낸셜뉴스

입력 2020.09.16 15:05

수정 2020.09.16 15:05

한국선급 이형철 회장(오른쪽 두번째)과 목포해양대학교 박성현 총장(오른쪽 세번째) 등 관계자들이 장학금 수여식 후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제공=한국선급
한국선급 이형철 회장(오른쪽 두번째)과 목포해양대학교 박성현 총장(오른쪽 세번째) 등 관계자들이 장학금 수여식 후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제공=한국선급


[파이낸셜뉴스] 한국선급은 목포해양대학교에서 장학금 수여식을 갖고 '2020년 희망나눔 대학생 장학증서'를 전달했다고 16일 밝혔다.

이날 수여식에는 한국선급 이형철 회장과 목포해양대 박성현 총장이 참석해 이 대학에 재학 중인 4명의 학생들에게 각각 250만원에 해당하는 장학증서를 전달했다. 수여식은 코로나19 상황을 감안해 최소 인원만이 참석해 간소하게 진행됐다.

한국선급은 목포해양대를 비롯해 고려대, 부산대, 서울대, 인하대, 충남대, 한국해양대(가나다순) 등 8개교로부터 항해, 조선, 기관, 기계, 해상법을 전공하고 있는 재학생 중 장학생 29명을 추천받아 총 7300만원의 장학금을 지급하기로 했다.


이 회장은 "코로나19의 확산으로 어려워진 교육 여건 속에서도 해사 전문 인력 양성을 위해 애쓰는 모든 분들께 존경을 표한다"면서 "미래 세계 해사시장을 이끌 인재들에게 장학금을 전달하게 돼 뜻깊게 생각하며, 무엇보다 건강과 안전을 최우선으로 생각하고 모두 학업에 정진하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한국선급은 조선·해운 관련 분야 전문 인재 육성과 해사업계 산업 발전에 기여하기 위해 2007년부터 국내외 대학생들에게 장학금을 지급하고 있다. 올해는 창립 60주년을 맞아 조선해운분야 인재 양성과 지역사회 교육환경 발전을 위한 기부금을 예년보다 2000만원 가량 늘렸다.
또 대학생 능력개발, 인턴쉽 제도 운영 등을 통해 청년들에게 사회적 기회를 지속적으로 제공함으로써 전문 인재 양성을 위한 사회공헌 활동을 이어오고 있다.


bsk730@fnnews.com 권병석 기자

fnSurve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