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동산 >

포스코건설, 부산 남구 대연8구역 재개발 단독입찰

포스코건설, 부산 남구 대연8구역 재개발 단독입찰
포스코건설이 부산권 최대 재개발 사업인 부산 남구 대연8구역 재개발사업에 '더샵 원트레체'(조감도)라는 단지명으로 단독입찰을 제안하며 출사표를 던졌다고 16일 밝혔다.

'더샵 원트레체'는 3을 뜻하는 스페인어 'Tres'와 보물을 뜻하는 영어 'Treasure', 소중히 여기다 라는 뜻의 'Cherish'의 합성어에 ONE을 더한 단지명으로, '3개의 단지가 하나되어 보물처럼 빛나는 부산 최고의 명품단지'를 의미한다.

포스코건설은 대연8구역 조합원에게 기본이주비 법적담보대출비율(LTV)과 무관하게 LTV 100%까지 이주비를 보장하고, 사업촉진비 2000억원을 지원한다.
조합 사업비 또한 전액 무이자로 대여하고, 입주시 또는 입주 1년 후 분담금 100% 납부가 선택 가능한 '분담금 납부 시점 선택제를 제안했다.

또한 일반분양가 대비 조합원 분양가의 60% 할인을 약속함과 동시에 미분양시 100% 대물변제를 제안함으로써 조합원들의 미분양 걱정을 해소시켰다고 설명했다. 평당 공사비는 436만원으로 올해 부산에서 시공사를 선정한 반여3-1구역, 수안1구역의 평당 공사비 480만원대 보다 낮게 책정됐다.

aber@fnnews.com 박지영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