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원주환경청, 강원권 화학안전공동체 비대면 회의 개최

서백 기자

파이낸셜뉴스

입력 2020.09.17 07:36

수정 2020.09.17 07:36

【파이낸셜뉴스 원주=서정욱 기자】환경부 원주지방환경청(청장 홍정섭)은 17일 강원권 권역별로 소속된 화학안전공동체 사업장 실무자들을 대상으로 ‘대·중소기업 화학안전공동체 정보교류회’를 비대면으로 개최한다고 밝혔다.

17일 환경부 원주지방환경청(청장 홍정섭)은 이날 강원권 권역별로 소속된 화학안전공동체 사업장 실무자들을 대상으로 ‘대·중소기업 화학안전공동체 정보교류회’를 비대면으로 개최한다고 밝혔다.
17일 환경부 원주지방환경청(청장 홍정섭)은 이날 강원권 권역별로 소속된 화학안전공동체 사업장 실무자들을 대상으로 ‘대·중소기업 화학안전공동체 정보교류회’를 비대면으로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교류회에서는 대-중소기업 화학안전공동체 사업장들의 건의사항을 수렴, 화학물질 안전관리 역량을 강화하기 위하여 화학물질관리법 주요 개정사항 및 애로사항 해결 사례 안내 등을 비대면 간담회 형식으로 진행할 계획이다.


한편, 화학안전공동체는 지난 2013년 10월 구성, 현재 강원권 2개 공동체, 충북권 6개 공동체별로 7~8개 기업이 소속되어 총 63개 기업으로 운영되고 있다.

홍정섭 원주지방환경청장은 ”산업계의 현장 제도이행과 관련한 애로사항을 수렴하여 현행제도 틀 내에서 절차 개선을 추진하겠다.
“고 말했다.

syi23@fnnews.com 서정욱 기자

fnSurve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