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서울시, 도심한옥 노후 전기배선 교체로 화제예방한다

예병정 기자

파이낸셜뉴스

입력 2020.09.18 06:00

수정 2020.09.18 06:00

/사진=뉴스1
/사진=뉴스1
[파이낸셜뉴스] 서울시가 도심한옥의 화재로 인한 인적·물적 피해를 사전에 예방하고자 올해 두번째 노후 전기배선 교체사업을 시행한다고 18일 밝혔다.

한옥 노후 전기배선 교체사업은 지난 2018년 한옥밀집지역 내 등록한옥을 대상으로 시범 시행됐다. 지난해부터는 서울시 전체로 지역범위를 확대했다.

올해는 이미 등록한옥 9동에 대해 노후 전기배선 교체사업을 완료했다. 이번에는 추가로 12동에 대해 사업을 실시할 예정이다.
미등록 한옥은 사업지원신청서 제출 후 일정기한까지 한옥등록을 완료하면 된다.


신청접수는 오는 21일부터 다음달 8일까지다.
방문, 온라인 및 팩스로 접수 가능하고 한옥 노후 전기배선 교체사업 지원 신청서는 서울한옥포털 홈페이지에서 다운로드 받을 수 있다.

coddy@fnnews.com 예병정 기자

fnSurve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