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음악·공연

원어스, 후속곡 '에어플레인' 활동 돌입…청량 매력 발산

뉴스1

입력 2020.09.18 08:19

수정 2020.09.18 08:19

RBW © 뉴스1
RBW © 뉴스1

(서울=뉴스1) 김민지 기자 = 그룹 원어스(ONEUS)가 팬들을 위한 후속곡 활동에 돌입했다.

원어스(ONEUS)는 지난 17일 엠넷 '엠카운트다운'에서 네 번째 미니앨범 '라이브드'(LIVED) 수록곡 '에어플레인'(Airplane) 무대를 최초 공개했다.

이날 원어스는 화이트 앤 블루 컬러로 포인트를 준 마린룩을 입고 등장해 청량한 매력을 뽐냈다. 또, 다이나믹한 신스사운드와 세련된 멜로디에 맞춰 원어스는 비행기를 형상화한 포인트 안무로 힐링 가득한 무대를 선사했다. 이들은 클래식하면서도 멋스러운 6인 6색의 마린룩 스타일링으로 새로운 볼거리를 제공하며, 힘들고 지친 팬들의 마음을 응원했다.

'에어플레인'은 일렉기타 사운드를 기반으로 원어스의 청량함을 담은 댄서블한 곡으로, 누군가와의 만남을 통해서 변화하는 감정을 노랫말로 풀어냈다.
RBW 소속 작곡가 전다운과 코코두부아빠를 비롯해 이너 차일드가 작곡, 작사에 참여했으며, 멤버 레이븐과 이도 역시 작사란에 이름을 올리며 원어스만의 색깔을 완성하는 데 힘을 보탰다.


앞서 원어스는 타이틀곡 '투비 오어 낫투비'(TO BE OR NOT TO BE)를 통해 비극적인 운명 속 선택의 기로에서 고뇌하는 남성적 매력을 드러냈다면, 이번 후속곡 활동을 통해서는 상큼하고 청량한 소년미를 발산할 계획이다.

더욱이 이번 후속곡 활동은 새 미니앨범 '라이브드' 컴백 후 폭발적인 응원을 보내준 팬들의 사랑에 보답하기 위한 깜짝 선물로, 원어스는 향후 팬들의 의견을 반영한 다양한 스타일링으로 색다른 매력을 선사할 예정이다.


한편 원어스는 18일 오후 5시 방송되는 KBS 2TV '뮤직뱅크'에서 후속곡 '에어플레인' 활동을 이어간다.

fnSurve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