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학·과학 >

NST-KAIST, 인력 교류·연구 협력 MOU

NST-KAIST, 인력 교류·연구 협력 MOU
국가과학기술연구회 원광연(오른쪽) 이사장과 한국과학기술원 신성철 총장이 8일 세종국책연구단지 7층 중회의실에서 연구 및 교육 부문의 교류와 협력 체계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NST 제공


[파이낸셜뉴스] 과학인재를 양성하는 국립특수대학과 출연연구기관이 상호 교류하면서 연구협력을 통해 연구성과 시너지를 노린다.

국가과학기술연구회(NST)와 한국과학기술원(KAIST)은 8일 연구 및 교육 부문의 교류와 협력 체계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업무협약 체결식은 과학기술정보통신부 권석민 과학기술일자리혁신관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NST 원광연 이사장은 이날 "출연연구기관 연구자가 KAIST에서 학생들을 가르치고 KAIST 교수와 학생이 출연연구기관에서 함께 연구한다면 과학기술 R&D에 큰 시너지가 발생할 것이라 기대한다"고 말했다.

KAIST 신성철 총장은 "이번 협약을 계기로 KAIST의 강점인 디지털 분야 및 생명의료 분야의 혁신기술과 NST 소관 출연연구기관이 보유한 기술의 강점을 활용한 융합연구를 활성화해 국가경쟁력을 높여 나가겠다"고 밝혔다.

업무협약의 주요 내용은 △인력 교류 활성화 및 제도 개선 협력 △연구 협력 강화 프로그램 공동 기획 및 운영 △국가·사회 현안 해결 및 미래 핵심 분야 전략 기획을 위한 전문 협의체 구성 △교육, 창업 등 지식이전 활동에 대한 상호 지원 등이다.

monarch@fnnews.com 김만기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