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

"사람대신 마사지 척척… 로봇은 행복을 만드는 기술"

권기현 마젠타 로보틱스 대표
로봇 동작편집 플랫폼 등 개발
독보적 소프트웨어 바탕 성장세
"원격의료 핵심 로봇 개발할 것"

"사람대신 마사지 척척… 로봇은 행복을 만드는 기술"
마젠타 로보틱스가 2020 로보월드에서 선보인 마사지 로봇 '피로제로' 마젠타 로보틱스 제공
"사람대신 마사지 척척… 로봇은 행복을 만드는 기술"
권기현 마젠타 로보틱스 대표 사진=박범준 기자
"'기술로 행복을 만드는 회사'가 마젠타 로보틱스의 모토입니다. 로봇으로 더 많은 사람들이 수혜를 입는 세상을 만들고 싶습니다."

지난 2015년 설립된 마젠타 로보틱스는 로봇 동작편집 플랫폼 마비즈(MAVIZ), 영상처리 플랫폼 마빅스(MAVIX) 등 독보적 소프트웨어를 기반으로 성장중이다.

권기현 마젠타 로보틱스 대표는 지난 2015년 디지털 아트센터 나비가 개최하는 '로봇파티' 사전 공개행사에선 폭탄주를 직접 제조해 대접하는 로봇 '마젠타 W'를 선보였다. 이듬해 예능프로그램 '스타킹'에서 이 로봇은 고기를 굽는 재주를 보이기도 했다.

지난달 경기도 킨텍스에서 열린 로봇박람회 '2020 로보월드'에서 마사지 로봇 '피로제로(PIRO-ZERO)'를 선보였다. 사람이 침대에 엎드려 있으면 카메라 달린 로봇팔이 신체 사이즈와 굴곡을 스캔해 마사지할 경로를 짠다. 로봇팔로 특정 부위를 꾹꾹 누르거나 살살 문질러줄 수 있고, 로봇팔 끝에 진동, 온열, 저주파기기 등 다양한 도구를 바꿔 달 수도 있다.

권 대표는 "병원에서 일하는 물리치료사들의 경우 환자는 많은데 일손과 체력이 부족한 경우가 많다"면서 "마사지를 대신할 수 있는 로봇이 있으면 치료사들도 체력을 아낄 수 있고 환자별 데이터도 관리하기 편리할 것"이라고 말했다.

마젠타로보틱스의 강점은 인공지능이다. 딥러닝을 이용해 로봇이 어떤 사물인지를 판단해 특정한 동작을 취하게 할 수 있다. 동작편집기 마비즈(MAVIZ)는 3차원(3D) 마커를 이용해 가상 공간에서 마우스로 포인트를 집어주기만하면 로봇에게 유연하고 정교한 동작을 만들어줄 수 있다.

최근엔 인공지능 도장로봇 수요도 늘고 있다. 마젠타 로보픽스는 가구업체 퍼시스에 도장로봇을 설치해 운영중이다. 로봇이 한가지 종류만 반복적으로 도색하지 않고 여러 제품이 매달려 오면 딥러닝을 기반으로 사물을 인식해 그에 맞는 도장작업을 그때그때 할 수 있다. 현재 마젠타 로보틱스가 퍼시스 공장에 설치한 도색로봇은 85종을 자체 인식해 도색할 수 있다. 연말까지는 300종을 인식할 수 있도록 학습중이다.


권 대표는 미래에 원격의료가 가능한 초음파 진단 로봇을 만든다는 목표도 가지고 있다. 중동 지역에서 여성이나 임산부가 남자 의사에게 몸을 보이는 것을 꺼린다. 권 대표는 "비접촉, 비대면이 일상인 이슬람쪽 국가에는 이런 원격진료체계가 삶의 질을 높이는 촉매가 될 것으로 본다"고 말했다.

김성환 기자
[3D 프린팅의 모든 것] 웨비나 사전 등록

주제
엘코퍼레이션이 제안하는 폼랩 3D 프린팅 성공 사례

일정
2020년 12월 3일(목) 14:00~15:00

파이낸셜뉴스와 3D 프린팅 전문업체 엘코퍼레이션의 '2020 DMF(Digital Manufacturing Forum)'가 온라인으로 진행됩니다.
DMF(Digital Manufacturing Forum)는 3D 프린터로 미래 발전가능성을 다양한 사업에서 제시하고 토론의 장을 마련하고자 하는 취지로 매년 진행되고 있습니다.

[웨비나 사전 등록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