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 >

뱅크샐러드, '내 계좌 송금' 서비스 출시

뱅크샐러드, '내 계좌 송금' 서비스 출시


[파이낸셜뉴스] 뱅크샐러드가 '내 계좌 송금' 서비스를 새롭게 출시한다.

11월30일 뱅크샐러드에 따르면 '내 계좌 송금' 서비스는 고객들의 연동된 계좌까지 간편하게 관리할 수 있도록 했다.

서비스 사용 방법은 뱅크샐러드 앱 실행 후 홈 탭에 들어가서 상단의 '내 계좌 송금하기' 버튼을 누르면 된다. 간단한 휴대폰 본인인증을 통해 가입할 수 있으며, 연동한 입출금 계좌 중 송금 이용이 필요한 출금 계좌를 선택하면 된다. 1개 이상의 출금계좌 연동을 원할 경우에는 MY 탭으로 이동해 뱅샐머니 카테고리에서 추가하면 된다. 관리 버튼을 누르면 연결된 계좌 및 거래 비밀번호 변경까지 가능하다.

현재는 뱅크샐러드 송금 서비스 론칭 이벤트로 올해 12월까지 수수료가 무료로 제공되며, 추후 월 10회까지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iOS 이용자는 뱅크샐러드 앱을 업데이트시 바로 송금 서비스 화면을 볼 수 있으며, 안드로이드 이용자는 내년 초에 서비스를 만날 수 있다.

뱅크샐러드 송금 스쿼드의 김완주 PO(Product Owner)는 "내 계좌 송금 서비스는 계좌를 연동한 고객들이 더욱 편하게 자산관리를 할 수 있도록 '편한 자금 연결'에 초점을 맞춘 서비스"라며 "고객문의와 요청이 많았던 서비스이고, 오랫동안 준비해 온 만큼 앞으로 고객 만족도가 높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전했다.

한편, 뱅크샐러드는 국내 최초로 데이터 기반의 개인 맞춤 자산관리를 선보인 데 이어 앞으로는 금융을 넘어 개인의 라이프 매니지먼트에 초점을 맞출 계획이다. 이에 따라 자동차와 주거 등의 실물자산 연동, 건강검진 결과를 바탕으로 한 보험추천, 카드 소득공제 내역 기반의 연말정산 등 라이프 매니지먼트를 위한 서비스를 강화해 나가고 있다.

hsk@fnnews.com 홍석근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