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동산 >

변화된 주거공간의 가치 프리미엄 오피스텔 ‘르피에드 in 강남’에서 만난다

-코로나19가 불러온 새로운 주거 패러다임에 머물고 싶은 집 ‘르피에드 in 강남’ 인기
-맞춤형 컨시어지 서비스 및 어메니티, 예술작품 같은 외관, 선택 가능한 인테리어까지, 고급 주거상품의 모든 것 누릴 수 있어
르피에드 in 강남 Spa&dock(CG는 소비자의 이해를 돕기 위해 제작된 것으로 실제와 다를 수 있습니다.)
르피에드 in 강남 Spa&dock(CG는 소비자의 이해를 돕기 위해 제작된 것으로 실제와 다를 수 있습니다.)

올해 초부터 확산된 코로나19의 장기화로 집에 머무는 시간을 늘리고 다른 사람들과 만나는 시간을 최소화하는 사람들이 많아지면서 주거공간의 가치도 변화하기 시작했다. 집이라는 공간이 단순히 의식주를 해결하는 곳에서 일, 여가, 취미 등이 다양한 활동이 가능한 곳으로 거듭난 것이다.

실제로 지난 11월, KB금융지주 경영연구소가 발표한 ‘2020 한국 1인 가구 보고서’에 따르면 코로나19 이후 집콕 1인 가구가 크게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평일 퇴근 후 음주 또는 대중 이용시설을 들러 여가생활을 보내는 1인 가구 비율은 21.7%나 줄어들었고, 평일 귀가 전에 어딘가 방문하는 일수도 1.76일로 감소했다. 또한 올 한 해만 약 25%의 1인 가구들이 재택근무를 경험하며 집에서 보내는 시간이 더 많아진 것으로 나타났다.

이처럼 일, 여가 등을 모두 집에서 누리길 원하는 1인 가구가 많아지자 집 안에서 높은 삶의 질을 이루기 위해 다양한 서비스가 제공되는 고급 오피스텔을 선호하는 수요도 크게 늘어나고 있다.

부동산 전문가는 “코로나19의 영향으로 집에 대한 개념이 변화하면서 이전과 달리 집에서 일, 여가, 취미 등 다양한 활동을 즐길 수 있는 공간으로 가치가 높아졌다”며, “특히 집에서 보내는 시간이 많아지자 고소득 1인 가구들은 삶의 질을 높여줄 수 있는 다양한 시설과 서비스를 갖춘 프리미엄 주거상품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는 추세”라고 말했다.

이러한 가운데, 강남역 핵심 입지에서 브랜디드 레지던스의 가치를 누릴 수 있는 ‘르피에드 in 강남’이 공급에 나서 수요자들의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대한민국의 첫 브랜디드 레지던스인 르피에드 in 강남은 주거 자체를 브랜드화 해, 생활의 모든 순간 속에서 르피에드라는 브랜드 가치를 경험할 수 있도록 특별한 주거공간을 선보일 예정이다. 그 중에서도 가장 눈길을 끄는 점은 입주자들의 프리미엄 라이프를 위한 고품격 컨시어지 서비스와 어메니티로 그 어떤 주거상품에서도 경험해 본 적 없는 르피에드만의 가치를 만날 수 있을 예정이다.

주거서비스 전문 기업 쏘시오리빙이 직접 맞춤형 컨시어지 서비스를 제공하는 것은 물론 커뮤니티 시설 등 어메니티를 운영할 계획이다. 쏘시오리빙은 각각의 주거공간과 입주민의 특성에 맞는 다양한 주거 서비스를 컨설팅, 제공, 운영하는 업체로, 하이엔드 오피스텔인 르피에드 in 강남의 특성과 입주민들의 수요를 파악해 컨시어지 서비스 및 맞춤형 어메니티를 구축할 계획이다.

세차, 세탁 등 기본적인 생활 편의 서비스부터, 펫케어, 플랜큐레이션 등 최근 빠르게 관심이 늘어나고 있는 분야에 대한 생활 지원 서비스가 제공된다. 또한, 하우스 키핑, 버틀러 서비스, 스타셰프가 선보이는 수준 높은 조식 서비스 등 입주민의 편의를 생각한 컨시어지 서비스가 제공된다.

뿐만 아니라, 피트니스 시설, 프라이빗 스토리지, 피에드 풀 등 프리미엄 라이프를 즐길 수 있는 특화 어메니티도 마련된다. 여기에 어반 스파 공간까지 조성돼 입주민들의 삶의 질이 더욱 향상될 것으로 기대된다. 특히 입주민 어플리케이션을 개발해 입주민이 원하는 시간에 원하는 서비스를 편리하게 신청할 수 있도록 사용 편의도 높일 전망이다.

브랜디드 레지던스의 가치를 높이기 위해 예술작품 같은 외관설계도 적용될 예정이다. 고대 로마시대와 르네상스 시대의 대표적 건축양식인 아치형 설계를 외관에 적용해 특색 있는 외관으로 조성하는 것은 물론, 아치를 중심으로 보행통로와 광장 같은 공간도 함께 조성할 계획이다. 이 밖에도 외부인의 접근이 빈번한 상업시설 로비에도 고급스러운 인테리어를 적용해 르피에드 본연의 가치를 부각하고, 탁월한 보안까지 갖춘 머물고 싶은 공간으로 거듭날 예정이다.

12월 견본주택인 르피에드 갤러리의 문을 열고 본격적인 공급에 나선 르피에드 in 강남은 서울 서초구 서초동 1321-7,8번지에 들어서며 지하 7층~지상 19층, 140실 규모다. 중도금 무이자가 적용되 투자가치도 높다.

르피에드 갤러리는 청담사거리 인근(강남구 도산대로 517)에 위치하며, 100% 사전 예약제로 운영되며 자세한 사항은 르피에드 in 강남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시공은 현대건설이 맡았다.


한편, 최근 코로나19의 급격한 확산에 대한 우려가 높은 가운데 르피에드 갤러리는 철저한 방역으로 안심하고 방문할 수 있는 환경을 갖추고 있다. 100% 사전 예약제를 통해서만 방문이 가능하기 때문에 입장인원의 철저한 관리가 이뤄지고 있으며, 갤러리 입장시에는 예약확인, 체온체크, 문진표 작성, 손소독이후 입장이 가능하다. 또한 주 3회 이상 갤러리 전체에 별도의 추가 방역작업을 진행하고 있어 수요자들이 안심하고 방문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