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

티웨이항공, 중대형기 3대 도입..크로아티아·하와이로 하늘길 넓힌다

진행중 오세훈표 '서울형 거리두기' 어떠신가요?

(~2021-04-19 23:59:00 종료)

fnSURVEY
티웨이항공, 중대형기 3대 도입..크로아티아·하와이로 하늘길 넓힌다
티웨이 항공기


[파이낸셜뉴스] 티웨이항공이 중장거리 노선 운영을 위한 에어버스 A330-300 3대를 도입하기로 했다. 티웨이항공은 새로운 항공기로 에어버스 A330-300 도입을 위한 구매의향서(LOI)를 체결했다고 21일 밝혔다. 이번 계약으로 티웨이는 2021년말부터 3대의 항공기를 순차적으로 도입할 예정이다.

티웨이항공은 "포스트 코로나 시대 재도약을 위한 발 빠른 준비를 위한 결정"이라며 "내년 하반기 도입 준비에 따른 본 계약 체결 등 구체적인 수순을 이어갈 예정이다"고 설명했다.

이를 위해 티웨이항공은 에어버스 기종 도입을 위한 태스크포스(TF)팀을 구성하고 운항, 객실, 정비, 운송 등 전 부서의 공조아래 도입 준비를 진행하고 있다.

에어버스 A330-300는 현재 전세계 65개 항공사에서 770여대의 항공기가 운항 중인 모델로, 기존 티웨이가 운항하고 있는 보잉737-800 항공기보다 6000㎞ 이상 항속거리가 늘어난 최대 1만1750km까지 운항이 가능하다.

티웨이항공은 해당 항공기 도입과 함께 이용 승객들의 편의성을 감안해 비즈니스석과 이코노미석 두가지 형태의 좌석을 제공할 예정이다.

아울러 호주 시드니를 포함해 크로아티아, 호놀룰루, 싱가포르, 말레이시아 등 중장거리 도시 취항으로, 단거리 지역 위주였던 저비용항공사(LCC) 시장에서 차별화된 노선과 서비스를 제공한다는 방침이다.

longss@fnnews.com 성초롱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