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LH 대경본부, 다자녀 전세임대 입주자 모집

모아시스 이벤트 모아시스 이벤트

대구권 103가구, 경북권 124가구 모집

LH 대경본부, 다자녀 전세임대 입주자 모집
LH 대구경북지역본부 전경. 사진=LH 대구경북지역본부 제공

【파이낸셜뉴스 대구=김장욱 기자】 한국토지주택공사(LH) 대구경북지역본부는 전세형 공공임대주택 입주자 모집에 이어 다자녀 가구를 위한 전세임대주택 입주자 모집을 실시키로 하고 오는 2월 1일부터 17일까지 신청접수를 받는다고 28일 밝혔다.

전세임대주택은 도심 내 무주택가구가 현 생활권에서 안정적으로 거주할 수 있도록 LH 등의 공공주택사업자가 민간 주택 소유자와 전세계약을 체결하고 입주자에게 저렴하게 재임대하는 제도다. 올해 다자녀 가구를 위한 전세임대 공급물량은 총 227가구(대구권 103가구, 경북권 124가구)다.

다자녀 전세임대는 미성년 2자녀 이상 무주택가구로서 수급자 또는 차상위 계층이거나 소득이 전년도 도시근로자 가구당 월평균 소득의 70% 이하(4인 가구 기준 약 436만원, 2020년)이고 국민임대주택의 자산요건(총자산 2억8800만원, 자동차 2468만원 이하)을 충족하는 경우 신청이 가능하다.

신청자 중 수급자(생계, 의료, 주거, 교육) 및 차상위 계층을 1순위, 이외 가구를 2순위로 공급하며 동일 순위 내에서 경쟁이 있는 경우 자녀수 및 현재 주거여건 등에 따라 입주순위가 결정된다.

전세보증금 지원 금액은 대구시 1억원, 경북도 8500만원 한도(2자녀 기준, 태아 제외)로 지원하고, 3자녀 이상부터는 자녀수에 따라 2000만원씩 추가 지원한다.

입주자는 ①입주자 부담 보증금(전세지원금의 2%)과 함께 ②월임대료로 지원금액(전세금의 98%)에 대한 금리(연 1~2%)를 부담한다.

한편 월임대료 산정에 적용되는 금리를 미성년 자녀수에 따라 최대 0.5%p(1자녀 0.2%p, 2자녀 0.3%p, 3자녀 이상 0.5%p)까지 인하하고, 생계・의료급여 수급자에 대한 0.2%p 우대금리를 지원, 자녀 양육 가구와 최저소득계층의 임대료 부담을 낮출 수 있도록 했다.

gimju@fnnews.com 김장욱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