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한고은 “20대 이후로 삼겹살 안 먹어…회식 때도 비계 떼고”

한고은 “20대 이후로 삼겹살 안 먹어…회식 때도 비계 떼고”
배우 한고은 / 사진=뉴스1(MADA엔터테인먼트 제공)
[파이낸셜뉴스] 배우 한고은이 삼겹살조차 먹지 않는다는 자기 관리법을 밝혀 화제다.

한고은은 지난 1일 방송된 SBS 예능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에 스페셜 MC로 출연해 이 같이 말했다.

이날 방송에서 한고은은 자신만의 관리 비법을 공개했다.

“한고은씨는 1일 1식이 아니라 간헐적 단식을 하신다고 들었다. 36시간 동안 한 끼도 안 먹은 적도 있다고 들었다”는 서장훈의 말에 한고은은 “삼겹살을 먹어본 일이 20대 이후로 없다. 살코기만 먹는다”고 답해 주위를 놀라게 했다.

이와 관련 한고은은 “연소해야 하는 지방을 차마 삼킬 수가 없어서다. 그만큼 운동을 해야 하니까”라며 삼겹살을 먹지 않는 이유를 설명했다.

이에 서장훈은 “우리 회식할 때도 안 먹었나. 술을 그렇게 먹고도?”라고 반문해 웃음을 이끌어냈다.

한고은은 “굳이 ‘삼겹살 안 먹는다’는 말은 못 했다. 기분이 나쁘실 수 있지 않느냐”며 “그럴 땐 슬쩍 비계를 떼고 먹는다”고 말해 다시 한번 놀라움을 자아냈다.

한고은은 안기부 요원과 정의를 위해 공수처장이 된 인권 변호사의 이야기를 다룬 JTBC 새 드라마 ‘언더커버’ 출연을 앞두고 있다.

taeil0808@fnnews.com 김태일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