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

소프트뱅크벤처스, VR게임 미라지소프트에 20억 투자

모아시스 이벤트 모아시스 이벤트

VR게임스튜디오 “신규프로젝트 개발 및 글로벌 확장”

[파이낸셜뉴스] 소프트뱅크벤처스는 국내 가상현실(VR) 게임 스튜디오 ‘미라지소프트’에 20억원을 투자했다고 30일 밝혔다.

미라지소프트는 2016년 설립된 VR 게임 스타트업이다. 글로벌 최대 VR 플랫폼인 ‘퀘스트’에서 서비스하고 있다. 또 미라지소프트는 페이스북에서 진행한 글로벌 프로모션에서 ‘스타워즈’, ‘워킹데드’ 등과 같은 콘텐츠와 함께 글로벌 팬덤을 만들어가고 있다. 미라지소프트가 서비스하는 ‘리얼 VR 피싱’은 낚시 재미를 VR 형태로 구현하고 있다.

이에 따라 지난해 미라지소프트는 전년대비 4배가량 매출 신장을 이뤘다.
또 오큘러스 퀘스트 스토어에서만 누적 300만불(약 34억원)이 넘는 매출을 기록한 것으로 전해졌다.

소프트뱅크벤처스 성종헌 선임심사역은 “VR 게임 시장은 개화하기 시작한 단계로, 혁신적인 VR 디바이스 흥행과 더불어 급성장이 예상되는 시장”이라며 “미라지소프트 매출 99%가 해외에서 발생하고 있어 또 하나의 한국을 대표하는 글로벌 기업으로 성장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투자 배경을 전했다.

소프트뱅크벤처스, VR게임 미라지소프트에 20억 투자
미라지소프트가 서비스하는 ‘리얼 VR 피싱’ 이미지. 소프트뱅크벤처스 제공

페이스북 오큘러스 출신인 안주형 미라지소프트 대표는 “이번 투자를 통해 전 직군 공개채용 및 북미 지역 법인 설립 등 글로벌 확장을 가속화할 것”이라며 “소프트뱅크벤처스 네트워크를 통해 기술적인 혁신 및 글로벌 파트너십을 확대해 더 나은 고객 경험을 만들어갈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elikim@fnnews.com 김미희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