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록체인 >

업비트, 세계 법정화폐-가상자산 거래 20% 점유

3월 한달간 업비트서 830억달러(약 94조원) 가상자산 거래
코인베이스에 이어 전세계 2위 규모…격차도 4조원 남짓
[파이낸셜뉴스] 지난달 전세계 가상자산 거래소에서 체결된 법정화폐와 가상자산간 거래의 20%가 업비트에서 발생한 것으로 나타났다. 법정화폐 거래가 지원되는 모든 거래소에서 거래된 물량의 5분의 1을 업비트가 차지한 것이다.

최근 한국 주요 가상자산 거래소 일 거래량이 20조원을 넘기며 10조원대의 코스피 일 거래량을 따돌리고, 한국에서 거래되는 비트코인 가격이 해외 거래소 비트코인 가격보다 10% 이상 더 비싸게 책정되는 등 국내 가상자산 시장 곳곳에서 투자 과열 조짐이 나타나는 것이 올해 업비트의 원화 거래량을 세계 선두 수준임으로 끌어올린 것으로 풀이된다.

지난 3월 한달간 업비트에서 830억달러(약 94조원)의 가상자산이 원화로 거래되며 법정화폐 거래량 기준 코인베이스에 이어 세계 2위를 차지했다.
지난 3월 한달간 업비트에서 830억달러(약 94조원)의 가상자산이 원화로 거래되며 법정화폐 거래량 기준 코인베이스에 이어 세계 2위를 차지했다.

5일 블록체인 전문매체 더블록에 따르면 지난 3월 한달간 업비트에서 830억달러(약 94조원)의 가상자산이 원화로 거래됐다. 이는 같은기간 US달러로 870억달러(약 98조원)가 거래된 미국 가상자산 거래소 코인베이스에 이은 세계 두번째로, 전체 거래량의 약 21%에 달한다. 지난 3월 집계된 법정화폐 지원 거래소의 총 거래량은 4065억달러(약 458조원)다.

올해 국내 가상자산 거래소에서 비트코인(BTC), 이더리움(ETH) 등 대장주를 비롯해 알트코인들의 잇딴 신고가 경신에 따라 가상자산 시장에 진입하는 투자자가 늘면서 업비트, 빗썸, 코인원 등 대형 가상자산 거래소들이 집중적으로 수혜를 보고 있는 상황이다.

특히 지난 2월초 2017년 비트코인 투자 광풍 이후 약 3년만에 일 거래량 6조원을 넘긴 업비트는 전날 24시간 거래량이 18조원을 기록하는 등 국내 가상자산 거래량을 무섭게 흡수하고 있다.
일부 알트코인들은 업비트에서 하루에 1조원 이상 거래되며 100% 이상 폭등하는 비이상적인 가격 변화도 나타나고 있다.

한편 지난 3월 전세계 모든 가상자산 거래소에서 발생한 가상자산 현물 거래량은 1조 1700억달러(약 1319조원)로, 직전달 1조 2300억달러(약 1387조원) 보다는 약 5%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다. 법정화폐를 제외한 가상자산 현물거래 시장에서 거래소별 점뮤율은 바이낸스(65%), 후오비(18%), 오케이엑스(15%) 순으로 나타났다.




srk@fnnews.com 김소라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