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

삼성SDS, 최신 사이버보안 트렌드 공유

사이버 시큐리티 콘퍼런스 개최
삼성SDS 서재일 보안사업부장(전무)이 6일 온라인으로 개최된 '사이버 시큐리티 콘퍼런스 2021'에서 환영사를 하고있다. 삼성SDS 제공
삼성SDS 서재일 보안사업부장(전무)이 6일 온라인으로 개최된 '사이버 시큐리티 콘퍼런스 2021'에서 환영사를 하고있다. 삼성SDS 제공
삼성SDS가 올해 첫 대외행사로 '보안'을 들고 나왔다. 이는 황성우 삼성SDS 대표이사가 지난 주총서 승인 받은 뒤 전직원들에게 전달했던 메시지중 첫번째 움직임이다.

황 대표는 지난달 26일 올해 3대 중점사업으로 클라우드·물류·보안을 미래 성장 동력으로 내세웠다. 보안은 클라우드 전환이 가속화되면서 중요성이 더욱 부각되고 있어 미래 성장 가능성이 큰 분야다. 삼성SDS는 기업들의 보안분야 중요성을 환기시키기 위해 6일 '사이버 시큐리티 콘퍼런스 2021'을 개최했다.

이날 온라인으로 치뤄진 행사는 보안업계 관계자 및 기업 보안 담당자 등 3000여명이 참여해 업계의 관심이 뜨겁다는 것을 입증했다. 코로나19 팬데믹 이후 비대면 업무와 클라우드 가속화 등 급변하는 환경 속에서 최신 사이버보안 트렌드와 대응 방안을 공유했다.


삼성SDS 보안전문가들은 △비대면 업무환경 보안 △클라우드 보안 △생산설비 및 제조공정(OT) 보안 등 3가지 트렌드를 집중 조명했다.

특히 비대면 업무환경 보안 세션에서는 삼성SDS 보안솔루션팀 한현희 프로가 나와 원격근무 환경에서의 계정 보안강화를 주제로 강연했다. 한현희 프로는 "사용자 계정관리 및 통합인증(SingleID), 엔드포인트 보안(EDR) 솔루션, 차세대 방화벽 등을 통해 원격 접속 시 보안 취약점을 해결할 수 있는 보안 체계를 구현해야 한다"고 말했다.

monarch@fnnews.com 김만기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