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이번엔 철수안한 안철수 "이제부터 시작이다"

진행중 오세훈표 '서울형 거리두기' 어떠신가요?

(~2021-04-19 23:59:00 종료)

fnSURVEY

오늘 새벽 국민의힘 개표상황실 찾아 이같이 밝혀

[파이낸셜뉴스]
이번엔 철수안한 안철수 "이제부터 시작이다"
김종인 국민의힘 비대위원장과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가 오늘 8일 서울 여의도 국민의힘 중앙당사에 마련된 개표상황실에서 악수하고 있다. /사진=뉴스1화상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는 오늘 8일 "야권이 단일화하고 시장 선거에서 승리해 정권 교체의 교두보를 확보했다" 밝혔다.

안 대표는 오늘 새벽 서울 여의도 중앙당사에 마련된 국민의힘 재보선 개표상황실을 찾아 오세훈 서울시장 당선인에게 축하를 전하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오 후보의 당선을 진심으로 축하드리고 문재인 정권을 심판하고 오 후보를 지지해주신 서울시민에 진심으로 감사한다"고 했다.

안 대표는 이어 "그렇지만 저는 이제 시작이라고 생각한다"면서 " 우리 앞에는 너무 많은 과제들이 놓여있다"고 강조했다.

또 그는 "우선 야권이 시정을 맡으면 겸허하면서도 유능하단 것을 시민들께 보여드려야 한다"고 덧붙였다.

안 대표는 "그래야 국민들이 정권교체가 더 나은 선택이라는 점을 믿어주시지 않겠냐"며 "저를 포함한 야권의 책임있는 분들이 정권교체를 위해 혁신하고 단합하고 힘을 합치는 게 무엇보다 더 중요하다고 생각한다"고 전했다.

안 대표는 이날 김종인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과도 미소를 띠고 악수를 나눴다. 두 사람은 서로 웃으며 대화하는 모습을 보이기도 했다.

이번엔 철수안한 안철수 "이제부터 시작이다"
오세훈 국민의힘 서울시장 후보(오른쪽)와 안철수 공동선대위원장 /사진=뉴스1


ck7024@fnnews.com 홍창기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