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부안마실축제' 1일부터 6월30일까지 비대면으로

전북 부안군의 최대 축제인 '2021 부안마실축제'가 1일부터 6월30일까지 2개월간 온택트 축제로 열린다. © 뉴스1
전북 부안군의 최대 축제인 '2021 부안마실축제'가 1일부터 6월30일까지 2개월간 온택트 축제로 열린다. © 뉴스1

(부안=뉴스1) 박제철 기자 = 전북 부안군의 최대 축제인 '2021 부안마실축제'가 1일부터 6월30일까지 두달간 온택트(비대면) 축제로 열린다.

부안군에 따르면 올해 마실축제는 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해 마실의 과거와 현재, 미래 이야기를 이을 수 있는 온·오프라인 프로그램으로 구성되며, 유튜브를 통해 어디서든 축제를 즐길 수 있다.

‘부안, 마실 이야기’라는 주제로 열리는 이번 축제는 산·들·바다가 어우러진 부안만의 자연과 전통문화가 있는 마실 이야기를 찾아가는 마실 공모전, 부안마실예술무대, 다시보는 마실축제, 농특산물 할인 이벤트, 오프라인 야간경관으로 진행된다.

온라인 공모전은 ‘마실’을 주제로 Δ부안, 마실 영상 공모전 Δ마실축제 추억사진 공모전 Δ마실댄스 UCC 공모전 Δ 마실축제 포스터 공모전이 진행되며, 수상작은 홈페이지에 전시될 예정이다.

또 부안 예술인들의 공연을 소개하는 ‘부안마실 예술무대’와 역대 마실축제의 하이라이트가 담긴 ‘다시보는 마실축제’는 부안마실축제 홈페이지와 유튜브 ‘부안축제’ 채널에서 볼 수 있다.

특히 축제기간 부안 농특산물로 구성된 꾸러미를 50% 할인된 가격에 판매하는 ‘농특산물 할인 이벤트’를 진행하여 지역 농특산물을 홍보할 예정이다.


'별빛마실' 야간경관은 이달 3일부터 31일까지 매창공원에서 운영되며, 안내요원을 배치해 음식물 섭취 금지, 마스크 착용, 거리두기 등 방역 수칙을 준수해 운영할 방침이다.

권익현 부안군수는 "올해는 아쉽게도 코로나19 거리두기 상황에 맞게 온라인으로 개최하지만, 부안의 이야기를 들려줄 수 있는 축제가 되도록 최선을 다했다”며 "부안 마실이야기를 함께 즐겨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2021년 온택트 부안마실축제의 온라인 프로그램은 축제 홈페이지 및 유튜브 ‘부안축제’에서 열린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