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이채영 "주량? 2박3일…남들과 기준 달라" 급이 다른 애주가

진행중 한강공원 내 음주, 단속해야 할까

(~2021-05-25 23:59:00 종료)

fnSURVEY
이채영 "주량? 2박3일…남들과 기준 달라" 급이 다른 애주가
SBS FiL '외식하는날 앳 홈' © 뉴스1

(서울=뉴스1) 안태현 기자 = '외식하는날 앳 홈' 이채영이 술신술왕의 남다른 주량을 공개했다.

4일 방송되는 SBS FiL '외식하는날 앳 홈'에서는 이채영이 출연해 김준현, 홍윤화와 대구탕, 미나리 샤부샤부, 육개장 등을 즐기는 모습이 그려진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이채영은 '해장 밀키트(바로요리 세트)를 찾아 달라'는 사연을 가지고 등장했다.

이채영은 "드라마를 새로 시작할 때 출연 배우들과 빨리 친해져야 호흡도 좋으니까 술을 엄청 먹으면서 친해지는 자리를 마련한다"라고 얘기했다. 이어 "같은 작품에 출연한 배우 중에 강은탁 배우가 '술 좀 그만 마시자, 내장이 쏟아지겠다'라고 했는데 제가 '창자가 쏟아져도 쓸어담아 술은 마셔야죠'라고 해서 '창쓸술완'이라는 줄임말이 나왔다"라고 설명해 애주가다운 면모를 보였다.


이를 듣던 김준현은 "주량이 어찌 되냐"고 물었고, 이채영은 "많은 분들이 주량을 따지면 몇 병으로 말씀하시는데 저는 기준이 좀 다르다"라며 "주량은 2박3일"이라고 답했다. 이에 홍윤화는 "제가 들어본 주량 중에 가장 참신했다"라고 말해 웃음을 줬다.

한편 '외식하는날 앳 홈'은 매주 화요일 오후 9시에 방송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