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동산 >

노형욱 후보자 "서민 주거안정 위해 전력 다하겠다"

진행중 한강공원 내 음주, 단속해야 할까

(~2021-05-25 23:59:00 종료)

fnSURVEY
노형욱 후보자 "서민 주거안정 위해 전력 다하겠다"
노형욱 국토교통부 장관 후보자가 4일 국회에서 열린 인사청문회에서 선서를 하고 있다. /사진=뉴시스화상


[파이낸셜뉴스] 노형욱 국토교통부 장관 후보자가 장관으로 취임하면 "서민 주거안정을 위해 전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노 후보자는 4일 국회 인사청문회 모두발언을 통해 "현재 주택시장은 안정화를 위한 중대한 기로에 있다고 생각한다"며 "시장이 다시 불안정한 상황이 되지 않으려면 주택공급 확대 등에 대한 시장의 신뢰 확보가 중요하다"고 말했다.

서민 주거안정을 위해 그는 "국회, 지자체 등과 긴밀하게 협력해 도심 내 충분한 물량의 주택을 차질 없이 공급하고, 부동산 투기 근절 및 재발방지 대책을 강도 높게 추진하겠다"고도 했다.

또 LH 투기 사태를 위해선 "LH의 근본적인 혁신방안도 관계부처와 함께 조속히 마련하겠다"는 입장을 전했다.

노 후보자는 교통 인프라 확충에 대한 의지도 내비쳤다. 그는 "지방과 수도권이 상생하는 국가 균형발전도 중요하다"며 "광역철도, 환승시설 구축 등 광역권 내 교통망을 적기에 확충해 국민의 출퇴근길을 편리하게 돕고, 지역 신공항, 간선도로망 등을 차질 없이 조성해 지역 간 연계를 강화하겠다"고 설명했다.

아울러 노 후보자는 최근 논란이 된 세종시 아파트 '갭 투자' 의혹과 관련해 "질책해주신 사항에 대해 무거운 심정으로 받아들이며, 이유 여하를 막론하고 공직자로서 국민들의 눈높이에 맞춰 사려 깊게 행동하지 못했다는 반성과 함께 송구하다는 말씀을 드린다"고 말했다.

longss@fnnews.com 성초롱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