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

중진공-중기기술정보진흥원과 中企수출지원 업무협약

중진공, 수출인큐베이터 입주 등 지원해 글로벌화 지원
진흥원, 개발기술자금 연계해 우수기술 해외진출 지원
중진공-중기기술정보진흥원과 中企수출지원 업무협약
13일 세종특별자치시 종소기업기술정보진흥원에서 김학도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이사장(왼쪽)과 이재홍 원장이 업무협약 체결 후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제공.


[파이낸셜뉴스]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이 중소기업기술정보진흥원과 중소벤처기업의 수출·글로벌사업화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13일 중진공은 세종특별자치시에 위치한 중기기술정보진흥원에서 김학도 중진공 이사장, 이재홍 원장 등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업무협약을 맺었다고 밝혔다.

양 기관은 이번 협약 체결을 계기로 지원 사업을 유기적으로 연결 할 수 있는 체계를 마련하고 국내외 인프라와 인적자원 교류·협력, 글로벌 시장·기술 동향 정보 상시 공유 등에서 협업을 확대해 나가기로 했다.

중진공은 진흥원이 추천한 연구개발(R&D) 성공 기업과 해외 기술수요기업을 매칭·연계해 기술 수출을 활성화하고, 현지화가 필요한 장기 프로젝트 추진 기업에 대해서는 수출인큐베이터 입주를 지원해 글로벌 사업화를 뒷받침할 계획이다.

진흥원은 중진공이 발굴한 기술 수출 계약 성공기업에 개발기술자금을 연계하여 우수 기술보유 기업의 해외진출을 적극 도울 예정이다.

또, 글로벌 시장 및 기술 동향 정보를 상시 공유해, 우수한 기술력을 보유하고 있음에도 해외시장 진출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유망기업에게 보다 입체적인 글로벌 진출지원 서비스 제공이 가능할 것으로 기대된다.

김학도 이사장은 “진흥원과의 소통을 통해 중소벤처기업의 기술 수출과 글로벌 사업화 지원에 대한 필요성에 대해 공감대를 형성할 수 있었고 기관 간 협력으로 이어지게 됐다”며, “기존에 상품 수출에 다소 치우쳐 있던 구조를 기술과 기술기반 제품 수출까지 확대할 수 있도록, 실효성 있는 협력 지원 모델을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vrdw88@fnnews.com 강중모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