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경제 >

CJ온스타일, 단독 브랜드 ‘오블랑’, ‘셉X엘로엘’ 출시

CJ온스타일, 단독 브랜드 ‘오블랑’, ‘셉X엘로엘’ 출시

[파이낸셜뉴스] CJ온스타일은 여름을 맞이해 뷰티 단독 브랜드 2종을 새롭게 선보인다고 18일 밝혔다.

CJ온스타일이 이번에 선보이는 브랜드 상품은 클린뷰티 전문 브랜드 ‘오블랑(eau Blanc’의 ‘오블랑 헤어케어 샴푸 세트’와 콜라보 뷰티 브랜드 ‘셉(SEP)X엘로엘’의 ‘베라 아이스 선쿠션’ 제품이다.

오블랑은 CJ온스타일이 온스타일론칭에 맞춰 새롭게 만든 클린뷰티 전문 브랜드다. 먼저 헤어 케어 샴푸와 두피 스케일러 2종을 출시한다.

오블랑에서 이번에 선보이는 제품은 140년 기술력의 프랑스 제조사의 유기농 오렌지에서 추출한 오렌지수(水)와 세계적 유기농 인증인 에코서트 인증을 받은 호주산 레몬 유칼립투스 오일을 포함한 제품이다. 앞으로 오블랑은 헤어 케어 제품을 시작으로 바디 케어 부분까지 영역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다가오는 여름 시즌을 겨냥해 ‘셉X엘로엘’의 썬쿠션 제품도 론칭한다. ‘셉X엘로엘’은 CJ온스타일의 뷰티 PB브랜드 셉(SEP)과 CJ온스타일 선쿠션부문 누적 판매 1위 브랜드인 엘로엘과 협업해 선보이는 브랜드다.

이번에 출시한 ‘셉X엘로엘’의 ‘베라 아이스 선쿠션’은 자외선, 블루 라이트 차단 기능과 함께 쿨링감을 주는 게 특징이다. 오는 23일 오전 10시 CJ온스타일의 리얼라이브쇼 이소라 프로젝트에서 방송한다.

셉은 유명 인플루언서와의 협업을 진행해 한정 물량으로 제품 라인업을 탄력적으로 운영하고 있다.
지난해에는 핑시언니로 유명한 박현선 대표, 연정미 대표 등 유명 인플루언서와 협업해 콜라보 제품을 판매했다. 또 2018년에는 글로벌 색채 전문기업인 팬톤과 협업해 한정판 색조 화장품을 론칭하기도 했다.

CJ온스타일 관계자는 “오블랑은 소비자가 가장 필요로 하는 클린 뷰티 대표 브랜드로, 셉은 트랜드를 발빠르게 반영하는 콜라보 대표 브랜드로 키워나가겠다”며 “앞으로도 고객 취향에 꼭 맞는 새로운 라이프 스타일 뷰티 브랜드를 CJ온스타일에서 제안해 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jasonchoi@fnnews.com 최재성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