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

‘카카오웹툰’ 태국-대만 출시 직후 다운로드 1위

관련종목▶

카카오엔터테인먼트 글로벌 공략 청신호

[파이낸셜뉴스] 카카오엔터테인먼트는 ‘카카오웹툰’이 태국과 대만시장에 출시한 직후 웹툰 분야 1위(다운로드 기준)를 차지했다고 11일 밝혔다. 카카오웹툰이 지난 7일 론칭한 태국은 구글플레이에서 만화 분야 1위, 애플앱스토어에서 엔터테인먼트 분야 2위를 차지했다. 또 9일 출시한 대만도 만화 분야 1위와 함께 엔터테인먼트 분야에서 넷플릭스 다음인 6위를 차지했다.

특히 태국은 카카오웹툰 출시 4일 만에 누적 일거래액 3억원을 돌파했다.


‘카카오웹툰’ 태국-대만 출시 직후 다운로드 1위
카카오웹툰 대만 구글플레이 만화분야 1위 이미지. 카카오엔터테인먼트 제공

현양원 카카오엔터테인먼트 태국 법인장은 “지난해 6월 방콕 법인을 오픈하자마자 공식 소셜미디어(SNS) 채널을 열었고 매일 고객들과 소통하며 웹툰 진성 유저 및 팬층을 1년간 꾸준히 모았다”며 “지난달부터 ‘웹툰 불법유통 근절 캠페인’을 진행하면서 현지 작가 및 웹툰 업계 종사자 권익보호에 대한 인식을 제고한 게 통했던 것 같다”고 설명했다. 이어 “오는 7월부터 본격적인 마케팅을 진행하면서 한국의 웹툰을 알리겠다”고 덧붙였다.

오명수 카카오엔터테인먼트 대만 법인장은 “카카오웹툰의 미래 지향적인 안목과 글로벌에서 통할 수 있는 오리지널 지식재산권(IP) 선정 및 운영능력이 타사 대비 경쟁력이 있었다”며 “향후 대만 유저 니즈에 부합하면서 대만 콘텐츠 생태계와 동반성장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elikim@fnnews.com 김미희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