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 >

경복대-와이에이치그룹 “제2 임영웅-김환희 양성”

경복대-와이에이치그룹 “제2 임영웅-김환희 양성”
경복대 실용음악과-와이에이치그룹 23일 업무협약 체결. 사진제공=경복대

【파이낸셜뉴스 남양주=강근주 기자】 경복대학교 실용음악과는 23일 ㈜와이에이치그룹과 문화예술교류협력을 위해 산학협력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제2 임영웅 가수, 개미 OST 프로듀서, 김환희 뮤지컬 배우와 같은 예능인 양성에 나선다. 이날 업무협약식에는 최찬호 경복대 실용음악학과장, 김웅 교수, 김진규 와이에이치그룹 회장, 차인영 대표 등 임원진이 참석했다.

양 기관은 업무협약을 통해 실용음악과 재학생 및 졸업생 음악콘텐트 창작 활성화, 음악전문인력 양성을 통한 취업연계지원, 현장실습, 기술자문, 경영컨설팅 등을 협력하기로 했다. 와이에이치그룹은 유명 가수 이은미-윤도현 콘서트를 진행하고 있으며, 연말 프렌치 갈라 콘서트(프랑스 오리지널 가수)를 기획하는 등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는 공연기획사이다.

차인영 대표는 업무협약식에서 “코로나19로 공연예술 산업이 어려운 환경에서 요즘 두각을 나타내는 경복대와 협약을 맺게 되어 기쁘다”며 “앞으로 경복대 졸업생과 다양한 콜라보 공연을 기획하고 제작해 음악 콘텐츠 활성화 및 음악전문인력 양성에 진력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최찬호 실용음악학과장은 이에 대해 “코로나19로 우리 학과는 작년과 올해 공연산업이 위축되면서 재학생 및 졸업생의 설자리가 현저히 줄어들었다”며 “어려운 시기인데도 뮤지컬에서 콘서트까지 국내 공연산업을 견인하는 와이에이치그룹과 지속적인 협력을 통해 시대가 요구하는 예술인 양성은 물론 새로운 공연 콘텐츠를 함께 만들어갈 것”이라고 화답했다.


한편 경복대 실용음악과는 KBS ‘2020 한가위 대기획 대한민국 어게인 나훈아 콘서트’와 ‘불후의 명곡’ 등 방송에서 뮤지션으로 활동을 전개했다. 또한 미스터 트롯 진 임영웅, KBS드라마 OST 프로듀서 개미(본명 강동윤), 뮤지컬 라이징 스타 김환희 배우 등 다수 뮤지션을 배출해냈다. 최근 김환희 배우는 세계 최초로 인공지능 음반 레이블 A.I.M(에이아이엠)을 통해 디지털 싱글앨범 ‘버려 둘래’를 발매했다.

kkjoo0912@fnnews.com 강근주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