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경제 >

에이블리, 올 상반기 韓 패션 쇼핑 앱 1위 달성

에이블리, 올 상반기 韓 패션 쇼핑 앱 1위 달성

에이블리코퍼레이션이 운영하는 에이블리가 2020년에 이어 2021년 상반기 패션 전체 부문 월간 사용자 수(MAU) 1위를 달성했다.

6일 와이즈앱·와이즈리테일이 한국인 만 10세 이상 안드로이드와 애플(iOS) 스마트폰 사용자를 표본 조사한 결과, 에이블리가 지난 1월부터 6월까지 매달 월간 사용자 수(MAU) 1위를 기록했다.

신규 유입 증가로 꾸준한 성장세를 보이며 지난 달 월간 활성 사용자 수(MAU)는 465만을 달성했다. 이는 1월 대비 64% 증가한 수치다. 에이블리는 2018년 3월 앱 출시 이후 가파른 성장세를 보이며 2020년 패션 쇼핑 앱 중 사용자 수 1위를 기록했다.

와이즈앱·와이즈리테일 리포트에 따르면 에이블리는 최근 30대 여성 유입 급증과 1020의 안정적인 증가로 사용자 확장을 이끌었다. 30대 여성 사용자는 73.4%로 큰 폭으로 증가했으며, 20대 여성은 48% 증가하며 뒤를 이었다.

에이블리에 따르면 배우 김태리와 함께한 브랜딩 캠페인이 성공적으로 진행되면서 2030 사용자 유입이 더욱 늘었다는 평이다. 신규 유입이 대폭 증가하면서 거래액과 주문 수 증대도 견인했다.

에이블리의 견고한 성장세는 카테고리 확장 및 쇼핑몰, 브랜드 각 분야에서의 성장도 주요 원인 중 하나다. 에이블리가 패션 앱 중 최초로 런칭한 뷰티 카테고리의 경우 지난 3월 신설 이후 거래액이 20배 성장했으며, 입점 브랜드 중 20%가 억대 매출을 기록하고 있다.

인기 쇼핑몰이 대거 참여한 에이블리 '쇼핑몰 메가세일 3탄' 역시 역대 최고 판매량과 거래액을 기록하며 성공적으로 마무리했다. 쇼핑몰뿐 아니라 브랜드 협업 성과도 눈부시다.
글로벌 슈즈 SPA 슈펜과 함께한 밤비걸 슈즈는 출시와 동시에 전량 품절 및 최단 시간 억대 매출을 기록했다. 페리페라와 캐릭터 일러스트 브랜드 테틈의 콜라보레이션 제품도 하루 만에 준비된 물량을 모두 완판하기도 했다.

에이블리 강석훈 대표는 "작년에 이어 올해 상반기도 가장 많은 유저들이 사용한 앱으로 꼽혀 매우 감사하게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고도화된 개인화 추천 알고리즘을 기반으로 유저 취향 맞춤형 상품을 최적으로 연결하고자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yjjoe@fnnews.com 조윤주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