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강원대, 국립대 최초 ‘지속가능혁신센터’ 설립

UN SDGs 실천 전담기구.
지역사회 기여, 지구적 난제 해결 등 지원역할.
【파이낸셜뉴스 춘천=서정욱 기자】 강원대학교(총장 김헌영)가 전국 국립대 최초로 유엔의 ‘지속가능발전목표(SDGs, Sustainable Development Goals)’ 실천을 위한 전담기구인 지속가능혁신센터를 설립했다.

강원대, 국립대 최초 ‘지속가능혁신센터’ 설립
6일 강원대학교(총장 김헌영)가 전국 국립대 최초로 유엔의 ‘지속가능발전목표(SDGs, Sustainable Development Goals)’ 실천을 위한 전담기구인 지속가능혁신센터를 설립했다고 밝혔다.

6일 강원대학교에 따르면 지속가능발전목표는 지난 2015년 제70차 UN총회에서 2030년까지 달성하기로 결의한 인류 공동의 17개 목표로, ‘단 한 사람도 소외되지 않는 것(Leave no one behind)’이라는 슬로건과 함께 기아, 보건, 인권, 경제, 교육 등 인류가 당면한 문제를 종식하기 위한 17개 목표와 169개 세부 목표를 제시하고 있다.


이에, 강원대 지속가능혁신센터는 대학의 교육·연구·봉사를 통해 지역사회 기여 및 지구적 난제 해결을 위한 교과·비교과 운영 및 각종 제도 개선을 지원하는 역할을 수행하게 된다.

한편, 강원대학교는 영국의 글로벌 대학평가기관인 타임스 고등교육(Times Higher Education, THE)이 대학의 유엔 지속가능발전목표 이행 정도를 평가하는 THE 세계대학 영향력 평가에서 3년 연속으로 세계 200위권(국내 6위)을 차지하는 등 지역 상생발전과 사회적 난제 해결에 앞장서고 있다.

박주병 지속가능혁신센터장은 “국립대 최초의 지속가능혁신센터 설립을 계기로, 지역사회 이해를 기반으로 실천적 활동을 주로 하는 인재를 양성하는 교육혁신과 지자체 및 지역사회와의 파트너십 강화를 위한 지속적인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syi23@fnnews.com 서정욱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