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경제 >

코오롱스포츠·왁, 도쿄올림픽 양궁·골프 국가대표 유니폼 지원

코오롱스포츠·왁, 도쿄올림픽 양궁·골프 국가대표 유니폼 지원

코오롱인더스트리FnC부문이 전개하는 아웃도어 브랜드 '코오롱스포츠'와 골프웨어 '왁'이 2020 도쿄올림픽 양궁·골프 국가대표 유니폼을 제작 지원한다고 14일 밝혔다.

'코오롱스포츠'가 지원하는 양궁 국가대표 선수 유니폼은 태극기에서 모티브를 얻어 대한민국 국민의 민족성을 백색으로 상징, 건곤감리 4괘를 허리선의 곧은 라인으로 디자인했다. 곡선의 소매는 태극의 라인을 형상화해 휘어지는 활처럼 유연함을 나타낸다.

특히 이번 유니폼 디자인은 양궁 국가대표 선수들의 경기력 향상에 주안점을 뒀다. 양궁 선수들이 경기 시 칼라를 접는 습관을 감안, 상의 칼라를 부드러운 형태로 유지할 수 있게 이중 편직했다.

경기복 상의의 경우 여름철 야외에서 펼쳐지는 경기의 특성을 감안, 현지 기후에 쾌적함을 느낄 수 있도록 6대6 메쉬 조직 흡한속건 기능성 원단을 사용, 목 뒷부분에는 메쉬 소재를 적용해 통기성을 강화했다. 코오롱스포츠는 양궁 국가대표 선수들에게 상, 하의와 모자로 구성된 경기복과 트레이닝복 등의 제품을 후원한다.

'왁'이 제작 지원하는 골프 유니폼은 국가대표 선수단과의 긴밀한 협의를 통해 탄생됐다. 유니폼은 태극기의 건곤감리 4괘와 청색, 홍색 및 백색을 현대적인 느낌으로 재해석해 대한민국 고유의 감성을 담아내는 동시에 역동적이고 세련된 디자인으로 표현했다.

유니폼은 도쿄의 고온다습한 기후에서도 최상의 경기력을 유지할 수 있도록 경량, 흡한속건, 냉감 기능성을 가진 스트레치 소재를 사용한 것이 특징이다. 왁은 선수들이 경기와 훈련 중에 착용할 티셔츠, 팬츠, 트레이닝복과 같은 의류 상품은 물론 캐디백과 보스턴백, 양말 등 액세서리까지 총 38개의 제품을 지원한다.

한편 코오롱FnC가 전개하는 남성 정장 브랜드 '캠브리지 멤버스'도 2020 도쿄올림픽 국가대표선수단이 개/폐회식에 착용할 정장 단복을 공급한다.

yjjoe@fnnews.com 조윤주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