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플 >

무학, 경상국립대와 산학경쟁력 확보 업무협약

무학, 경상국립대와 산학경쟁력 확보 업무협약
권순기 경상국립대학교 총장(왼쪽)과 최재호 무학 회장이 업무협약 체결 후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파이낸셜뉴스] 무학은 경상국립대학교와 지난 15일 무학 굿데이홀에서 지역사회 발전 및 산학경쟁력 확보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6일 밝혔다.

이날 협약에는 최재호 무학회장과 권순기 경상국립대 총장, 경상국립대 LINC+사업단 강상수 단장, 김형범 부단장, 이수능 무학 총괄부문장 등이 참석했다.

두 기관은 이번 협약에 따라 지역 제품 애용 및 홍보에 적극 협력하고 문화행사 및 사회공헌활동을 공유하기로 했다. 또 정보교류, 연구개발지원, 기술 및 경영자문, 재학생 및 졸업생의 실무교육 및 취업 등 제반사항들에 대해 협력하고 무학 직원들의 역량강화를 위한 재직자 교육, 세미나, 특강, 워크숍을 상호 협의 하에 운영하기로 했다.
이 외에도 채용 약정형 GNU-인터 과정(현장실습)과 이를 통한 신규 채용 등을 추진한다.

최재호 무학 회장은 "무학은 지역과 함께 성장하고 지역 인재 채용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며 "지역의 우수한 젊은 인재가 외부로 유출되지 않고 지역에서 정착할 수 있도록 경상국립대와 협력해나갈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한편, 무학은 지역의 우수 청년 인재 육성을 위해 부산대학교, 동의과학대학교, 경남대학교, 창원대학교 등 지역의 많은 대학교와 산학협력을 맺고 장학금 지원과 인재채용 등 지역사회의 성장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bsk730@fnnews.com 권병석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