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

노태문 사장 "갤럭시Z 폴드3 S펜 지원...새로운 경험 자신"

관련종목▶

유려한 스타일과 방수 등 내구성 강화
구글 등 파트너 협력 강화 다양한 경험 제공
[파이낸셜뉴스]
노태문 사장 "갤럭시Z 폴드3 S펜 지원...새로운 경험 자신"
노태문 삼성전자 무선사업부장(사장)이 오는 8월11일 언팩에서 공개할 3세대 폴더블폰들을 통해 강화된 내구성과 새로운 멀티태스킹 성능을 선보이겠다고 밝혔다. 사진 삼성전자 뉴스룸


삼성전자 스마트폰 사업을 총괄하는 노태문 무선사업부장(사장)이 오는 8월11일 공개될 폴더블폰의 S펜 지원, 방수 기능 등을 공식화했다. 구글, 마이크로소프트(MS)와 협업을 통한 생태계 확대도 강조했다.

노 사장은 27일 삼성전자 뉴스룸에 올린 '스마트폰 혁신의 미래를 펼치다'라는 기고문을 통해 "새로운 '3세대 폴더블폰'은 고객의 피드백을 반영해, 오늘날 삶에 필수적인 기능을 더욱 충실하게 제공하는 데 중점을 뒀다"며 "삼성의 3세대 폴더블폰은 더 많은 사람들에게 더욱 강화된 내구성과 새롭고 신나는 멀티태스킹 성능을 제공할 것이라 자신한다"고 밝혔다.

노 사장은 새로 발표될 갤럭시Z 폴드에 대해 "스마트폰과 태블릿 각각의 장점을 결합해 업무와 소통, 창작을 위한 새로운 경험을 선사하고, 갤럭시Z 플립 후속작은 더욱 유려한 스타일과 강하고 견고한 내구성을 함께 갖췄다"고 말했다.

신작 '갤럭시Z폴드3'의 S펜 지원도 공식화했다. 그는 "폴더블폰 최초의 S펜 사용성 등 놀라운 변화를 기대해 달라"고 밝혔다
앞서 유명IT팁스터 등을 통해 S펜 탑재가 유출됐지만, 이를 갤럭시 언팩 행사 전 공개한 것은 매우 이례적이다.

개방형 생태계에 대한 중요성도 언급했다.

노 사장은 "개방형 생태계만이 사용자 라이프 스타일에 자유롭게 맞는 경험을 창조할 수 있고, 혁신을 더욱 가속할 수 있다고 믿는다"며 구글, 마이크로소프트(MS) 등 글로벌 파트너와 협력을 강조했다.

삼성전자는 구글과 새로운 통합 스마트 워치 플랫폼 개발했다. 이는 스마트워치 신작인 갤럭시워치4에 첫 탑재될 예정이다.

사생활 보호기능 향상에 대해서도 언급했다.

노 사장은 "'개방성'과 '보안'을 상호 배타적인 개념으로 보지 않는다"며 "보안에 대한 고객의 걱정을 낮추고 고객 스스로 원하는 모바일 경험을 선택하고 원하는 정보만을 공유할 수 있도록 하는 동시에 앱과 데이터·프라이버시에 대한 결정권 또한 보장할 것"이라고 약속했다.

노 사장은 갤럭시 노트 시리즈에 대한 언급했다. 그는 "갤럭시 노트 시리즈는 이번에 소개하지 않지만, 노트 경험 또한 여러 갤럭시 단말에서 지속 확장되며 밝은 미래를 준비하고 있다"고 밝혔다.

spring@fnnews.com 이보미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