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

애플워치7 화면 키우고 두께 줄였다...에르메스 밴드 출시

올 가을 출시 예정
[파이낸셜뉴스]
애플워치7 화면 키우고 두께 줄였다...에르메스 밴드 출시
애플워치7 애플 제공

애플워치7 화면 키우고 두께 줄였다...에르메스 밴드 출시
에르메스 애플워치7 밴드 애플워치7 애플 제공

애플이 신형 스마트워치인 '애플워치7'을 공개했다. 디스플레이 화면은 키우고 베젤은 얇아졌다. 디자인은 전작보다 더 부드러운 곡선 형태의 모서리로 이뤄졌다. 새롭게 설계된 전면 크리스탈을 탑재해 역대 워치 시리즈 중 가장 뛰어난 내구성을 갖췄다고 애플측은 설명했다.

애플은 14일(현지시간) 캘리포니아주 쿠퍼티노 애플파크에서 온라인으로 스페셜 이벤트를 열고 올 가을 출시될 워치7 시리즈를 소개했다.

애플워치7 시리즈의 디스플레이는 독특한 굴절형 가장자리를 갖춰 화면 전체에 담긴 시계 페이스 및 앱들이 케이스의 곡면과 매끄럽게 이어지는 것이 특징이다.

화면의 크기는 전작보다 20% 정도 넓어졌다. 두께는 40% 얇아지면서 테두리가 1.7mm에 불과하다. 워치는 41mm와 45mm 크기로 출시된다.

출시 색상은 미드나이트, 스타라이트, 그린, 새로운 블루, (프로덕트)레드1 등 5가지 알루미늄 케이스 색상을 포함한다. 에르메스, 나이와 협업한 전용 밴드 및 시계 페이스들도 공개한다.

애플워치7는 손목을 내리고 있는 동안에도 상시표시형 레티나 디스플레이로 인해 전작보다 실내에서 최대 70% 더 밝아 손쉽게 시계 화면 확인이 가능하다.

사용자 인터페이스도 새 디스플레이의 모양과 크기를 최대한 활용할 수 있도록 최적화됐다. 애플워치7엔 더 커진 크기의 서체 2개와 새로운 QWERTY 키보드를 제공한다. 애플워치7는 한 번의 충전으로 18시간 동안 사용이 가능하다.
새로운 충전 아키텍처 및 마그네틱 급속 충전 USB-C 케이블을 통해 전작대비 33% 향상된 충전 속도를 제공한다.

애플워치7는 올 가을 출시될 예정이다.

제프 윌리엄스 애플 최고운영책임자는 "워치OS 8을 탑재한 애플워치는 는 유용한 신규 기능들을 제공해 고객들이 원활하게 소통하고, 활동 및 운동을 추적하고, 전반적인 건강 및 웰빙 상태를 더 잘 이해할 수 있도록 도울 것"이라고 밝혔다.

spring@fnnews.com 이보미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