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현대제철 노조, 추석맞이 어르신 선물 200세트 전달

현대제철 노조, 추석맞이 어르신 선물 200세트 전달
현대제철 지회(지회장 김종복)가 지역 어르신을 대상으로 당진시노인복지관 최태선 관장(오른쪽)에게 추석선물을 전달했다© 뉴스1

(,당진=뉴스1) 김태완 기자 = 금속노조 충남지부 현대제철 지회(지회장 김종복)가 지역 노인들을 위해 추석선물을 기부했다.

15일 현대제철에 따르면 당진시복지재단에서 진행된 전달식은 현대제철 지회 김종복 지회장, 당진시노인복지관 최태선 관장이 참석한 가운데 코로나19 상황을 감안해 소수 인원으로 진행됐다.

현대제철 지회는 코로나19 재유행과 거리두기 강화로 적극적인 활동이 어려웠지만 올해부터 다시 활동을 재개했다.

민족 명절 추석을 앞두고 자녀도 마음껏 만나기 어려운 어르신들에게 명절의 기쁨과 나눔을 실천하기 위해 직접 추석 선물 200세트를 구매하고 제작했다.

이번 추석 선물은 어르신들에게 꼭 필요한 생활용품으로 치약, 칫솔, 비누, 샴푸 등 일상 위생물품을 비롯해 주방세제 등 오랜 시간 어르신들의 생활에 도움이 될 수 있는 선물로 준비했다.

선물을 전달한 김종복 현대제철 지회장은 “코로나19로 더욱 어려운 소외계층 노인분들이 풍성한 추석 명절을 지내는데 도움이 되었으면 한다”며 “현대제철 지회는 아무리 어려운 상황이더라도 주위에 계신 이웃에게 가능한 최선의 방법으로 도움드리기를 멈추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당진시노인복지관 최태선 관장은 “코로나19로 각종 사회공헌 활동이 위축된 시기임에도 적극적으로 참여해준 현대제철 지회에 감사드린다”고 밝혔다.

이번 봉사활동은 현대제철 각 사업장 노동조합 별로 사회공헌 활동을 펼치는 H-USR (Hyundai Steel Union Social Responsibility) 활동의 일환으로 진행됐다.

2016년부터 시작해 올해로 6년째 활동을 펼치고 있는 H-USR 활동은 사업장 인근 지역을 기반으로 다문화 어린이 문화체험, 안전산타활동 등 지역사회 취약계층과 소외계층을 위한 다양한 봉사활동 프로그램을 개발하고 진행 중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