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

르노삼성, 추석 전 협력사 물품대금 120억 조기 지급

르노삼성, 추석 전 협력사 물품대금 120억 조기 지급
(출처=뉴시스/NEWSIS)

[서울=뉴시스] 박주연 기자 = 르노삼성자동차가 추석 연휴를 앞두고 중소 부품협력사에 물품대금 약 120억원을 17일에 조기 지급한다고 15일 밝혔다.

이번 물품대금 조기 지급은 명절을 앞두고 자금 소요가 집중되는 중소 협력사들의 운영 부담을 완화하기 위한 것이다. 조기 지급 대상은 78개 협력사다. 예정된 지급일보다 최대 8일 일찍 대금을 지급받는다.


르노삼성자동차는 협력사들과의 동반성장 및 상생협력의 일환으로 명절 전 물품대급 조기 지급을 꾸준히 이행해오고 있다. 1월 설 명절을 앞두고 72개사 협력사에 약 176억원, 지난 해 추석에도 명절을 앞두고 82개 협력사에 약 68억원을 조기 지급한 바 있다.

르노삼성자동차 황갑식 구매본부장은 "코로나19가 지속되는 어려운 시기임에도 르노삼성의 경쟁력 강화를 위해 함께 노력해 주고 있는 협력사들에 감사를 전한다"며 "협력사들과의 동반성장, 상생을 위해 다각도로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pjy@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