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경제 >

제일기획 겟트 "패션·가구도 장기렌탈 이용하세요"

제일기획이 운영하는 라이프스타일 이커머스 플랫폼 '겟트(GETTT)'가 장기 렌탈 서비스를 선보인다고 15일 밝혔다.

겟트가 내놓은 장기 렌탈 서비스는 12~60개월 월 분납 방식으로 고가의 제품을 부담 없이 장기간 이용할 수 있다. 분납금을 완납하면 소유권은 소비자에게 이전된다.

주로 가전에 국한된 기존의 장기 렌탈 서비스와 달리, 겟트에서는 패션, 가구, 가전, 아트 등 다양한 품목의 라이프 스타일 제품 1300여개를 이용할 수 있다. 입점한 브랜드는 삼성전자의 '비스포크', 프리미엄 수입 가구 브랜드 '허먼밀러', 미국의 모던 가구 브랜드 '임스체어', 네덜란드 디자인 가구 '팻보이' 등이다.

겟트 관계자는 "중장년층에서 이용해온 장기 렌탈의 연령대를 2030으로 확장, MZ세대가 앞선 취향의 라이프 스타일을 즐기도록 하는 것이 목표"라고 설명했다.


겟트는 론칭 10개월 만에 누적 방문자 90만명을 돌파했다. 입점 브랜드는 70여개에서 210여개로, 제품 수는 2300여개에서 9000여개로 각각 늘었다. 최근 3개월 간의 월 평균 거래액은 초기 3개월 대비 5배 이상 증가했다.

gmin@fnnews.com 조지민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