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동산 >

반도건설, 화성장안 아파트 사업 수주

반도건설, 화성장안 아파트 사업 수주

반도건설은 ㈜장안개발과 3100억원 규모의 화성 장안택지지구 공동주택 1595가구 건립 신축공사 도급계약을 체결했다고 15일 밝혔다.

이번 계약은 인근 동탄신도시에서 14개 현장, 1만3000여 가구를 성공적으로 공급한 반도건설의 사업수행능력과 고객트렌드를 반영한 유보라의 상품구성, 반도건설의 기업신용 평가 등이 영향을 미친 것으로 보인다.


화성 장안택지지구 공동주택 신축공사 사업지는 경기도 화성시 장안면 사랑리 477번지 일원에 사업지면적 8만5847㎡, 지하1층~지상26층, 총 14개동, 아파트 전용면적 59㎡ 273가구, 84㎡ 1322가구 등 총 1595가구 및 근린생활시설로 조성되는 사업으로 연말 착공에 이어 내년 초 분양예정이다.

이 단지는 기아차 화성공장, 현대·기아차 연구소와 약 11개 산업단지 중심에 위치해 5만5000여명의 근로자를 배후수요로 품고 있다. 특히 화성시 장안면 일대에 12년 만에 공급되는 대단지로, 신규 아파트를 찾는 수요자들의 기대가 큰 것으로 알려졌다.

hoya0222@fnnews.com 김동호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