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북한 "철도기동미사일연대 검열사격 훈련 지도"…김정은 불참(2보)

북한 "철도기동미사일연대 검열사격 훈련 지도"…김정은 불참(2보)
(평양 노동신문=뉴스1) = 북한이 15일 철도기동미사일연대 검열사격훈련을 진행했다고 노동당 기관지 노동신문이 16일 보도했다. 김정은 당 총비서는 참석하지 않았다. 우리 군은 전날 이에 대해 북한이 단거리 탄도미사일을 발사했다고 분석한 바 있다.[국내에서만 사용가능. 재배포 금지. DB 금지. For Use Only in the Republic of Korea. Redistribution Prohibited] rodongphoto@news1.kr

(서울=뉴스1) 이설 기자 = 북한은 15일 철도기동미사일연대의 검열사격 훈련을 진행했다고 16일 밝혔다.

노동당 기관지 노동신문은 이날 박정천 당 중앙위원회 비서가 "철도기동미사일연대의 검열사격 훈련을 지도하였다"라고 보도했다.

신문은 "검열사격 훈련은 처음으로 실전 도입된 철도기동미사일 체계의 실용성을 확증하고 새로 조직된 연대의 전투준비태세와 화력임무 수행능력을 불의적으로 평가하며 실전행동 절차를 숙달할 목적으로 진행되었다"라고 설명했다.

또 철도기동미사일연대는 15일 새벽 중부산악지대로 이동해 800km계선의 표적지역을 타격할 데 대한 임무를 받고 훈련에 참가했으며 "화력임무에 따라 조선동해상 800km 수역에 설정된 표적을 정확히 타격하였다"라고 전했다.


신문은 이날 열차의 발사대에 실린 미사일이 발사되는 모습이 담긴 사진을 여러 장 공개하기도 했다.

한편 합동참모본부는 전날(15일) 12시34분께와 12시39분께 북한이 평안남도 양덕 일대에서 동해상으로 단거리 탄도미사일 2발을 발사했다고 밝혔다. 합참에 따르면 이번 발사체의 비행거리는 약 800km, 고도는 60여km로 탐지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