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록체인 >

NFT, 세상을 어떻게 바꿀까?…코리아 NFT 로드쇼 열린다

디스프레드 및 해시드 공동 주최
5일부터 각사 유튜브 통해 시청 가능
[파이낸셜뉴스] 올해 전산업에 걸쳐 주목받고 있는 새로운 기술인 NFT(Non Fungible Token, 대체불가능한토큰)가 어떻게 활용되고 기존 경제 시스템에 어떤 변화를 가져올 수 있을지 논의하는 행사가 개최된다.

블록체인 생태계 엑셀러레이터 디스프레드는 블록체인 전문 투자사 해시드와 함께 ‘코리아 NFT 로드쇼 2021’을 개최한다고 1일 밝혔다.
블록체인 생태계 엑셀러레이터 디스프레드는 블록체인 전문 투자사 해시드와 함께 ‘코리아 NFT 로드쇼 2021’을 개최한다고 1일 밝혔다.

1일 블록체인 생태계 엑셀러레이터 디스프레드는 블록체인 전문 투자사 해시드와 함께 ‘코리아 NFT 로드쇼 2021’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각 주최측의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온라인으로 진행되며 오는 5일부터 매주 새로운 영상이 공개될 예정이다.

블록체인을 통해 발행되는 NFT는 각각의 고유 식별코드와 데이터가 있어 복제가 불가능하다는 강점이 있다. 또, 한번 기록된 데이터에 대해선 위변조가 불가능한 블록체인 기술을 사용하기 때문에 NFT의 거래 내역과 소유권은 블록체인 내에서 안전하게 기록되고 보장된다. 이같은 특성을 바탕으로 NFT는 현재 게임, 예술, 금융 등 다양한 분야에 적용되고 있다.

금번 행사의 주요 참여 프로젝트는 글로벌 NFT 마켓인 오픈씨와 NFT 게임 개발사 대퍼랩스 및 엔진, 탈중앙 가상자산 거래소 스시스왑 등이 있다.

NFT 프로젝트들 간 토론 세션도 마련됐다. 'NFT의 가치 평가와 활용성’을 주제로 NFT 시장 조사업체 넌펀지블닷컴과 NFT 담보 가상자산 대출 서비스 엔에프티파이, NFT 관리 플랫폼 엔에프티뱅크 등이 토론한다.


이밖에 ‘게임을 통한 수익(Play to Earn)’을 주제로 NFT 게임 엑시 인피니티 및 YGG가 토론을 펼치며, 이어 다른 블록체인 게임 기업들인 더 샌드박스와 플라네타리움, 노드게임즈 등이 ‘블록체인 게임의 미래와 가능성’을 주제로 논의한다.

해시드 홍석원 그로스 매니저(Head of Growth)는 “이번 행사를 진행하게 되어 매우 기쁘다"며 “NFT는 현재 미술, 게임, 음원, 소셜 플랫폼 등 다양한 콘텐츠들과 결합돼 디지털 자산의 새로운 패러다임과 경제모델을 만들고 있고, 이는 메타버스와 접목돼 더 강력한 시너지를 만들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디스프레드 예준녕 공동창업자는 “앞으로 현실세계와 가상세계의 구분이 모호해지면서 NFT는 디지털 자산의 소유권과 희소성을 부여해주는 역할을 하게 될 것"이라며 “이번 행사는 주요 NFT 프로젝트들의 생각과 NFT의 향후 발전 가능성에 대해 알아볼 수 있는 유익한 자리가 될 것”이라 말했다.

srk@fnnews.com 김소라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