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80대 할머니 술취해 통화하던 20대 샤넬백 훔쳐 달아나다 덜미

할머니 "길바닥에 있어서 들고 갔다"
피해자 "현금도 잃어버렸다" 주장
경찰 "정확한 범행 경위 조사할 것"
[파이낸셜뉴스]

샤넬백. /사진=샤넬코리아 홈페이지
샤넬백. /사진=샤넬코리아 홈페이지


서울 강남 한복판에서 20대의 샤넬백을 들고 달아난 80대 노인이 경찰에 붙잡혔다.

오늘 1일 경찰에 따르면 서울 강남경찰서는 80대 초반 A씨를 절도 혐의로 입건해 조사중이다. A씨는 지난달 26일 오전 7시쯤 강남구 한 길거리에서 술에 취해 통화를 하느라 있던 B의 샤넬백을 훔쳐 도망친 혐의를 받는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이 주변 CCTV 영상을 추적한 끝에 주거지에 있던 A씨를 붙잡았다. 경찰 조사에서 A씨는 길바닥에 방치된 가방이라고 생각해 들고 갔다는 취지로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당시 가방 안에는 명품 지갑과 아이폰 등이 들어있었다고 한다. 피해자 B씨는 가방 안에 200만~300만원 상당의 현금도 들어있었다고 주장하고 있지만 A씨는 가방 안에 현금은 없었다고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 관계자는 "조만간 A씨를 소환해 정확한 범행 경위를 조사하고 구체적인 피해 금액 등을 수사할 방침이다"고 밝혔다.

80대 할머니 술취해 통화하던 20대 샤넬백 훔쳐 달아나다 덜미


ck7024@fnnews.com 홍창기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