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여수시, 생활SOC복합화사업 공모 2곳 선정…국비 84억 확보

여수시청© 뉴스1
여수시청© 뉴스1

(여수=뉴스1) 서순규 기자 = 전남 여수시는 국무조정실 주관 '2022년 생활SOC복합화사업 공모'에 선정돼 국비 84억원을 확보했다고 1일 밝혔다.

이번 공모 선정으로 소라면 죽림리와 돌산읍 우두리에 공동육아나눔터와 연계된 어린이 복합문화플랫폼과 체육시설이 들어서 생활SOC복합화로 주민생활과 육아가 더욱 편리해질 전망이다.

'어린이도서관 생활SOC복합화 사업'은 소라면 죽림리 산들공원 부지에 연면적 2500㎡, 지하1층 지상3층 규모로, 공동육아나눔터와 어린이에게 특화된 도서관이 들어서며 돌봄, 체험, 문화복합 플랫폼을 조성하게 된다.

운영계획이 우수해 10대 우수사업으로 선정됐으며, 국비 43억여원 포함 총사업비 92억여원이 투입된다.

'돌산 생활SOC복합화 사업'은 돌산읍 우두리에 국비 40억원 포함 90억원을 들여 수영장, 실내체육관, 공동육아나눔터를 연계 건립해 건강증진과 화합을 위한 공간, 마을주민들의 공동육아 공간이 조성된다.


생활SOC복합화 사업은 일상에서 주민의 편익을 증진하는 보육·의료·복지·교육·문화·체육시설을 연계 건립해 지역주민의 이용 편의성과 부지 및 예산 활용성을 높이는 사업이다.

권오봉 여수시장은 "앞으로도 정부정책에 대한 면밀한 검토를 통해 우리 시 실정에 맞는 전략적인 공모사업 신청과 국·도비 확보로 시민 행복도를 더욱 높이겠다"고 말했다.

여수시는 2020년 생활SOC복합화공모사업에 2개소가 선정돼 국동 임시별관 청사에 작은도서관과 공동육아나눔터를 개관했으며, 쌍봉동에 생활문화센터복합화사업을 착공해 생활문화센터와 공동육아나눔터가 2022년까지 조성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