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 >

캐롯손보, 신민아와 '퍼마일자동차보험' 신규 광고 론칭

(출처=뉴시스/NEWSIS)
(출처=뉴시스/NEWSIS)

[서울=뉴시스] 신효령 기자 = 국내 1호 디지털손해보험사 캐롯손해보험은 배우 신민아가 참여한 신규 광고캠페인 '적게 타면 적게 내는 퍼마일자동차보험'을 론칭한다고 1일 밝혔다.

캐롯의 새로운 광고캠페인은 주행거리에 따라 탄 만큼만 보험료를 결제하는 퍼마일자동차보험만의 합리적인 서비스 강점을 알리기 위해 소비자들이 이해하기 쉬운 일상생활 속 마트를 배경으로 제작됐다.

이번 광고에서 캐롯은 마트에서 당근 구매시 적은 ㎏을 사면 금액이 낮아지는 것과 같이 자동차보험도 본인이 탄 ㎞에 따라 탄 만큼만 내야 한다는 취지를 살려 적게 타면 적게 내는 퍼마일자동차보험의 특성을 강조했다.
'일년에 만 킬로도 안탄다면 당근 퍼마일'이라는 엔딩을 통해 저 주행거리 운전자를 타깃으로 한 명확한 메시지를 전달하고 있다.

이번 광고캠페인에는 영상 내 QR코드 삽입을 통해 고객들이 즉시 보험료를 확인할 수 있는 장치를 마련해, 상품 인지도 향상을 위한 광고캠페인에 더해 실제 보험료를 산출하고 가입까지 연결될 수 있는 기능을 선보인다.

캐롯 관계자는 "퍼마일자동차보험의 혁신적인 상품성에 대한 고객의 호응으로 출시 1년 반 만에 가입 30만건을 돌파했다"며 "최근 tvN드라마 '갯마을 차차차'로 사랑을 받고 있는 신민아의 매력이 그대로 담긴 새로운 광고캠페인을 통해 퍼마일자동차보험의 성장세에 더욱 탄력이 붙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snow@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