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김승환 전북교육감, 6급 이하 직원들과 '소통·공감 데이'

김승환 전북교육감이 1일 군산에 위치한 이문학창고 정담에서 ‘소통·공감 데이’를 가졌다.(전북교육청 제공)© 뉴스1
김승환 전북교육감이 1일 군산에 위치한 이문학창고 정담에서 ‘소통·공감 데이’를 가졌다.(전북교육청 제공)© 뉴스1

(전북=뉴스1) 임충식 기자 = 김승환 전북교육감이 6급 이하 지방공무원들과 소통의 시간을 가졌다.

전북교육청은 1일 군산에 위치한 이문학창고 정담에서 ‘소통·공감 데이’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전북교육 정책의 이해도를 높이고 참여·소통하는 직장문화 조성을 위한 이번 행사에는 도내 14개 시군에서 근무하고 있는 직원과 공무원 노조대표 등이 참석했다.

행사는 전북교육정책 이해를 위한 특강, 교육공동체가 함께하는 공연, 김승환 교육감과 함께하는 공감토크 등으로 진행됐다.

공감토크 시간에는 많은 질문이 오갔다. 참석자들은 김 교육감에게 평소 궁금했던 사안에서부터 정책제안 등까지 다양한 대화를 나눴다.


질의응답 시간에는 대입제도 개선 방안, 환경교육의 필요성, 학교자치 실현 등 다양한 교육 현안에 대한 이야기가 오갔다.

김 교육감은 “코로나19로 인해 교육현장에 많은 어려움이 있지만 모든 교육공동체가 힘을 모아 슬기롭게 이겨내고 있다”면서 “앞으로도 안전하고 즐거운 학교, ‘가고싶은 학교, 행복한 교육공동체⁺’ 실현을 위해 함께 노력해 나가자”고 말했다.

한편 이날 행사에 참여한 한 공무원은 “편안한 분위기에서 교육감님과의 격의 없는 대화를 통해 전북교육정책을 이해하는 데 많은 도움이 됐다”면서 “앞으로도 지역교육청, 일선 학교 직원들과 소통할 수 있는 기회가 많았으면 좋겠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