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이준석, 곽상도 사퇴에 "결단 감사..특검 거부하는 쪽이 범인"

"이재명, 청렴함 강조? 우려스러운 전과기록"
[서울=뉴시스] 최동준 기자 = 국민의힘을 탈당한 곽상도 의원이 2일 서울 여의도 국회 소통관에서 아들의 '화천대유 퇴직금 50억 원' 논란과 관련 의원직 사퇴 기자회견을 마치고 취재진 질문에 답변하고 있다. (공동취재사진) 2021.10.02. photo@newsis.com /사진=뉴시스
[서울=뉴시스] 최동준 기자 = 국민의힘을 탈당한 곽상도 의원이 2일 서울 여의도 국회 소통관에서 아들의 '화천대유 퇴직금 50억 원' 논란과 관련 의원직 사퇴 기자회견을 마치고 취재진 질문에 답변하고 있다. (공동취재사진) 2021.10.02. photo@newsis.com /사진=뉴시스
[서울=뉴시스] 국회사진기자단 =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 2021.07.21. photo@newsis.com /사진=뉴시스
[서울=뉴시스] 국회사진기자단 =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 2021.07.21. photo@newsis.com /사진=뉴시스
[파이낸셜뉴스]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가 곽상도 의원의 의원직 사퇴에 "정권교체를 위한 결기있는 판단에 머리숙여 감사하다"는 입장을 밝혔다.

이 대표는 2일 곽 의원이 기자회견을 열어 사퇴 의사를 밝히자 페이스북을 통해 "곽 의원님의 결단에 대한 경의와 당 대표가 되어서 이렇게 밖에 하지 못한 죄송한 마음을 항상 품고 정치하겠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 대표는 더불어민주당을 향해 이재명 경기지사를 둘러싼 '대장동 개발 특혜 의혹'에 대한 특검을 거듭 촉구했다.

그는 "우리 당의 당원과 지지자들도 곽상도 의원님의 결기에 이어 더 강하게 특검을 거부하는 민주당을 지적해 주시라"면서 "민주당은 하루속히 특검을 수용해 성역없는 수사가 이루어지도록 해야한다. 특검을 거부하는 쪽이 범인"이라고 압박을 가했다.

그는 곧이어 올린 페이스북 글에서 "유일하게 감옥안간 성남시장이라고 자랑하기 이전에 이미 검사사칭으로 구속되어 보신 뒤에 성남시장 하신거 아닌가"라며 이 지사를 직격했다.

그러면서 "본인이 청렴하다고 강조하시기에는 음주운전부터 검사사칭까지 전과가 좀 많다"며 "시장 하실 때의 일로 형사적 책임을 지실지의 문제는 지금부터 특검을 받아보면 알게 될 문제이고, 시장 되시기 전까지는 청렴함을 강조하실만한 이력은 없었다. 오히려 우려스러운 전과기록이다"라고 꼬집었다.

ming@fnnews.com 전민경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