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박나래 "쌈사라 문 닫습니다"… '비스' 종방 눈물

[서울=뉴시스] MBC에브리원 예능 '비디오스타' (사진=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 제공) 2021.10.03.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 MBC에브리원 예능 '비디오스타' (사진=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 제공) 2021.10.03.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 이수지 기자 = MBC에브리원 예능 프로그램 '비디오스타'가 6년여간의 대장정을 마무리한다.

5일 오후 8시30분에 방송되는 '비디오스타'는 '꼬옥 저장해 주면 돼 꼭이요' 특집으로 꾸며진다.

박소현, 김숙, 박나래, 산다라박은 '비디오스타' 6년여간의 대장정을 마무리하며 특별 게스트들과 추억을 곱씹는다.

최근 진행된 마지막 녹화에서 눈물을 글썽인 박나래는 "마지막 출근길은 기분이 묘했다"며 아쉬움을 전했다.

제작진이 특별히 준비한 킹크랩에 4MC 모두 언제 슬펐냐는 듯 먹방을 선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박나래는 "녹화 끝나고 입금해야 하냐"며 제작진의 대우에 의심 어린 눈길을 보냈다.

무명시절이 길었던 박나래에게 '비디오스타'는 처음 MC로 발탁된 프로그램이었기에 그 의미가 남달랐다.

박나래는 "'비디오스타'가 없었다면 지금처럼 MC를 할 수 없었을 것"이라며 "‘비디오스타’에게 많이 고맙다"고 밝혔다.

이어 "실수도 많았지만, 많이 배웠고 많은 스승을 만났던 프로그램"이라고 말했다.

박나래가 눈물을 보이자 "개그우먼은 울면 안 된다"고 하던 김숙도 "'비디오스타'를 통해 기를 받아 자신감도 많이 생겼다"며 애정을 보였다.


깜짝 게스트로 등장한 써니도 박나래의 활약에 감명한다.

써니는 "'비디오스타' 하차 이후에 후유증을 겪는데, 쌈사라 노래만 나오면 나래 언니 춤이 자동 재생된다"며 박나래의 트월킹을 회상했다.

이에 박나래는 "오늘 쌈사라 문 닫습니다"라며 트월킹 공연으로 '비디오스타' 대미를 장식한다.

☞공감언론 뉴시스 suejeeq@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