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경제 >

'위드코로나 기대감' 롯데홈쇼핑, 스포츠웨어 프로그램 확대

'위드코로나 기대감' 롯데홈쇼핑, 스포츠웨어 프로그램 확대

[파이낸셜뉴스] 롯데홈쇼핑은 '위드코로나' 기대감 확산에 따라 스포츠웨어 특화 프로그램을 확대한다고 5일 밝혔다.

롯데홈쇼핑이 올해(9월까지) 스포츠웨어 실적을 분석한 결과, 트랙수트, 트레이닝복 등 애슬레저룩 주문건수는 전년 동기간 대비 약 2배, 골프웨어는 약 40%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따라, ‘스포츠·캐주얼’ 콘셉트로 신규 프로그램을 론칭하고, 기존 골프 테마 프로그램의 판매 상품군을 확대하는 등 스포츠 특화 프로그램 운영을 강화한다는 계획이다.

롯데홈쇼핑은 지난달 22일 스포츠웨어 전문 프로그램 ‘런 바이 스타일’을 론칭했다. 당일 방송에서 ‘캘빈클라인 퍼포먼스’의 ‘패딩베스트’와 ‘트레이닝 셋업’을 단독으로 선보여 주문금액 10억 원 이상을 달성했다. 향후, ‘지프’, ‘리바이스’ 등 스포츠웨어 인기 브랜드 상품을 선별해 합리적인 가격으로 선보인다는 계획이다.

또한, 골프 테마 프로그램 ‘선데이굿샷’을 개편해 ‘캠핑’, ‘아웃도어’ 등 새로운 테마로 상품군을 확대한다. 지난해 10월 론칭한 ‘선데이굿샷’은 ‘PGA’, ‘커터앤벅’ 등 트렌드 상품을 지속적으로 선보이며 론칭 이후 현재까지 누적 주문금액 약 130억 원을 달성했다.

롯데홈쇼핑 관계자는 “최근 ‘위드 코로나’에 대한 기대감으로 야외 활동에 적합한 스포츠웨어가 가을 패션 아이템으로 선호도가 증가함에 따라 관련 프로그램 운영을 강화하고 있다”며, “향후 고객 수요를 반영해 일상 생활부터 아웃도어, 전문 스포츠에서 활용할 수 있는 차별화 상품을 계속해서 선보여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jasonchoi@fnnews.com 최재성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