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

한국타이어, 글로벌 고무제품 제조업군 CSR 평가 '상위 1%'

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 본사 © 뉴스1
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 본사 © 뉴스1

(서울=뉴스1) 이균진 기자 = 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는 글로벌 지속가능성 평가 기관인 에코바디스(Ecovadis)의 2021년 CSR 평가에서 상위 1% 기업에 부여되는 최고등급 '플래티넘'을 획득했다고 5일 밝혔다.

에코바디스는 전 세계 160개국 6만5000여개 기업의 사회적 성과를 평가하는 국제기관이다. 환경, 노동 및 인권, 지속가능한 구매정책 등을 주제로 기업의 지속가능성을 평가해 플래티넘, 골드, 실버, 브론즈 등급을 부여한다.

한국타이어는 CSR 이슈와 관련해 명확하고 정량적인 목표를 설정하고 지속가능성을 위한 다양한 활동을 전개한 점을 높게 평가받았다. 인권경영, 환경, 안전·보건 등에 CSR 영역별로 세부 정책 보유한 것도 고무제품 제조업군 457개 기업 중 상위 1% 기업으로 인정받는 계기가 됐다.

지난 2019년 에코바디스 평가에서 골드 등급을 획득한 한국타이어는 지난해 평가에서 상위 1% 기업에 부여하는 최고등급이 신설되자 곧바로 플래티넘 등급을 획득했다.
올해는 지난해보다 8점을 더 얻은 81점을 받았다. 환경 영역에서 10점이 오른 70점, 지속가능한 조달 영역에서 20점이 오른 90점을 얻은 것이 영향을 미쳤다.

한국타이어는 최근 지속가능한 천연고무 생산 및 유통을 위한 글로벌 플랫폼 'GPSNR' 가이드라인에 맞춰 관련 정책을 제정해 공표하는 등 다양한 노력을 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