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

히포팜텍, 식물생장용 LED 조명 4종 신규출시

[파이낸셜뉴스] 히포팜텍, 식물생장용 LED 조명 4종 신규출시
히포팜텍, 식물생장용 LED 조명 4종 신규출시
히포팜텍 PAR38램프 15W(확산형) 제품. 히포팜텍 제공.


식물생장용 LED 전문브랜드 히포팜텍은 최근 반려식물 생장에 적합한 가정용 식물생장 LED 4종을 새롭게 선보였다고 6일 밝혔다.

먼저 PAR38램프 15W(확산형)은 홈 가드너들이 가장 많이 애용하는 제품으로, 히포팜텍 제품은 기존 제품에 비해 무게가 절반가량 가벼우며 가격 또한 저렴한 것이 장점이다.

PAR30램프 12W(집중형)은 12W 렌즈형 제품으로 조명 바로 하단 부분에 빛이 강하게 집중돼 다육 식물, 선인장 등에 적합하다.

PAR30램프 12W(확산형)은 집중형이 비해 빛을 넓게 확산시켜 여러 식물에게 빛을 전달하는 것이 특징이다.

볼램프 15W 제품은 둥근 볼 형태의 조명으로 볼이 크고 눈부심이 적어 인테리어와 식물생장 모두를 만족시키는 제품이다. 넓은 확산각으로 보다 많은 식물에 고루 빛을 줄 수 있어 음지식물 및 난 종류 식물에 적합하다.

식물생장 LED 조명은 실내에서 키우는 반려식물에게 부족한 햇빛을 채워줄 뿐만 아니라 식물이 좋아하는 파장으로 건강한 생육을 돕는다. 사용방법 역시 기존에 사용하던 스탠드에 끼워만 주면돼 손쉽게 활용할 수 있다.

하루 8시간 이상을 사용하기 때문에 구매 시 전기료를 고려할 수밖에 없다.

히포팜텍에 따르면 백열전구 75W 제품과 식물생장 PAR 15W의 하루 8시간 사용 기준으로(1kWh당 188원) 전기료는 백열전구(75W)의 4만1172원 보다 84% 절약된 6588원이다.

한우영 히포팜텍 R&BD센터 수석연구원은 “빨간색과 파란색의 초창기 식물생장 LED 조명은 인테리어 효과와는 거리가 멀었다”며 “지속적인 연구 끝에 전체 파장대를 사용하면서 식물의 생육을 돕는 색온도(3500K 및 5000K)의 식물생장 조명을 개발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한편, 히포라이트로 알려진 LED 조명 전문회사 디에스이는 1997년 설립된 이래 국내 LED 조명시장을 선도해 오던 중, 2017년 식물생장 LED 자체 개발에 성공, 식물생장 LED 개발 및 생산의 전 공정을 갖추고 전문브랜드 히포팜텍을 출시했다.

kjw@fnnews.com 강재웅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