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

네이버 ‘이마트 장보기’ 본격 가동..멤버십 강화

신선식품 쓱배송, 네이버플러스멤버십 혜택 등

이마트 트레이더스 오픈, 새벽배송 등 서비스 협업
[파이낸셜뉴스] 네이버 장보기 서비스에서 이마트몰 상품을 빠르게 받아볼 수 있게 됐다. 앞서 네이버가 지난 3월 이마트 및 신세계그룹과 지분을 교환, 온라인 및 오프라인 전자상거래(e커머스) 협업을 시작한 것에 따른 결과물이다.

네이버는 SSG닷컴과 협업으로 네이버 이마트 장보기 서비스를 오픈한다고 14일 밝혔다.

네이버와 SSG닷컴은 ‘이마트몰 장보기 입점’을 통해 네이버 이용자 장보기 선택권을 넓히고 편의성을 강화하는데 집중한다.
이마트 신선식품을 비롯해 오반장, 피코크 등 인기 PB 상품과 특가 행사를 네이버에서도 동일하게 선보이며, 인기 장보기 품목을 할인가로 준비한 ‘네이버X이마트 국민템 행사’로 알뜰한 장보기 경험도 제공할 예정이다.

또 전국에 위치한 네오 물류센터 및 이마트 P.P(Picking & Packing) 센터를 통해 이용자가 원하는 배송 시간을 선택하는 ‘쓱배송’은 물론 네이버페이 결제, 네이버플러스 멤버십을 통한 최대 8% 적립 혜택 등 이용자 편의와 혜택을 강화할 계획이다.

네이버 로고.
네이버 로고.

네이버 사업개발실 김평송 책임리더는 “네이버 장보기는 동네시장과 마트, 유기농 먹거리나 펫 전문몰 등 여러 제휴 파트너들과 협업으로 이용자들의 다양한 장보기 니즈를 만족시키면서 올 3·4분기 거래액이 전년동기 대비 350% 늘어 급성장하고 있다”면서 “쓱배송을 시작으로 양 사 협업을 더욱 강화해 이마트 트레이더스 입점, 새벽배송 협업도 순차적으로 진행해 이용자 만족도와 플랫폼 경쟁력 향상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elikim@fnnews.com 김미희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