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

네이버 D2SF, 메타버스 오디오 ‘가우디오랩’에 신규 투자

관련종목▶

다양한 환경에서 몰입감 높은 오디오 구현.. 글로벌 표준

네이버와는 이머시브오디오, 음량평준화 등 기술협력 중
[파이낸셜뉴스] 네이버 기업형 액셀러레이터 D2SF(D2 스타트업 팩토리)는 인공지능(AI) 및 메타버스(3차원 소셜미디어) 오디오 기술 기업 가우디오랩에 신규 투자했다고 14일 밝혔다.

이번 투자를 통해 네이버와 가우디오랩은 동영상 플랫폼 분야 전략적 기술 협력을 더욱 강화할 예정이다.

가우디오랩은 이번에 LB인베스트먼트 리드로 총 113억원(시리즈B)을 투자 받았다. 가우디오랩은 이용자의 움직임과 기기 특성을 고려해 입체적인 음향을 자동으로 구현하는 ‘공간 음향’ 기술을 갖추고 있다.

네이버 D2SF는 2015년 출범 당시부터 가우디오랩과 교류하며 접점을 탐색했고, 이는 네이버 동영상 플랫폼과 가우디오랩의 긴밀한 기술 협력으로 이어졌다.

가우디오랩과 네이버는 이용자 환경에 맞춰 최적화된 음량을 자동으로 제공하는 ‘음량평준화’ 기술을 시작으로, 온라인에서도 생생한 현장감과 몰입감 등을 느낄 수 있는 ‘이머시브 오디오 기술’ 등을 공동개발 및 연구해 서비스로 구현했다.

네이버 D2SF는 인공지능(AI) 및 메타버스(3차원 소셜미디어) 오디오 기술 기업 가우디오랩에 신규 투자했다. 네이버 제공
네이버 D2SF는 인공지능(AI) 및 메타버스(3차원 소셜미디어) 오디오 기술 기업 가우디오랩에 신규 투자했다. 네이버 제공

가우디오랩과 협업해온 네이버 ETech 장준기 총괄은 “원격 시대에 이용자에게 현장감을 제공하려면 몰입감 높은 오디오 경험이 필수”라며 “네이버는 오디오 분야에서 최고 기술을 보유한 가우디오랩과 협력해 앞으로도 진화된 사용자 경험을 제공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네이버 D2SF 양상환 리더는 “메타버스가 주목받으며 가상공간에서 콘텐츠 경험을 구현하는 기술 중요성 또한 커지고 있다”면서 “가우디오랩은 청각적으로 이용자 경험을 구현할 수 있는 희귀하고 독보적인 기술력을 갖춰 앞으로 더 큰 성장이 기대된다”라고 투자 취지를 전했다.

가우디오랩 오현오 대표는 “이번 투자 유치를 통해 핵심 인재들을 계속 영입할 계획”이라며 “압도적인 오디오 기술력으로 새로운 시장을 개척해 메타버스 오디오 시장 표준이 되어, 전 세계 이용자들의 오디오 경험을 향상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네이버 D2SF는 2015년 출범 이후 지금까지 78곳의 기술 스타트업에 투자했다. 현재 홈페이지를 통해 신규투자팀을 모집 중이며, 네이버와 기술 스타트업의 다양한 시너지를 추진하고 있다.

elikim@fnnews.com 김미희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