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 >

사학연금, 준정부기관 최초 OKR 도입…일하는 방식 혁신

사학연금, 준정부기관 최초 OKR 도입…일하는 방식 혁신
사립학교직원연금공단(사학연금) 새로운 목표관리 체계인 OKR을 도입하고 14일 전남 나주본사에서 워크숍을 온·오프라인으로 개최했다. (사학연금 제공) © 뉴스1

(서울=뉴스1) 권형진 기자 = 사립학교교직원연금공단(사학연금)은 준정부기관 최초로 새로운 목표관리체계인 'OKR'(Objective Key Result)을 도입하고 14일 전남 나주본사에서 워크숍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OKR은 달성하고자 하는 이상적인 목표(Objective)를 수립한 후 핵심 결과(Key result)를 통해 그 목표를 위한 방법을 정하는 목표 관리 체계다. 한화금융그룹이 전 계열사에 OKR을 적용하는 등 최근 국내 대기업과 스타트업 사이에서 많은 주목을 받고 있다.

사학연금은 일하는 방식을 혁신하고 일이 즐거운 조직문화를 만들기 위해 선제적으로 OKR을 도입했다고 밝혔다. 앞으로 핵심 업무를 선정해서 불필요한 업무 절차를 축소할 게획이다. 이를 통해 디지털 전환과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 등 빠르게 변화하는 환경에서 민첩하고 유연하게 대응할 수 있는 조직문화를 만드는 데 OKR이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날 실시한 임직원 워크숍은 온·오프라인으로 진행됐다.
OKR의 개념과 목적을 이해하고, 각 부서에서 집중해야 할 핵심업무를 선정하는 방법 등을 자세하게 학습했다. 사학연금은 올해 연말까지 파일럿 형태로 OKR을 시범 도입하고, 내년도 경영계획에 OKR을 반영해 본격적인 실행에 나설 계획이다.

주명현 사학연금 이사장은 "곧 다가올 '위드 코로나' 시대를 맞아 일하는 방식을 혁신, 급변하는 경영환경에 신속하게 대응할 필요가 있다"며 "새로운 목표관리체계인 OKR을 선제적으로 도입해 빠르고 유연하게 움직이는 조직, 일이 즐거운 조직으로 변화시켜 조직의 경쟁력을 높이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