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안테나 측 "미주와 최근 미팅…계약 관련 확정된 것 없다"

안테나 측 "미주와 최근 미팅…계약 관련 확정된 것 없다"
러블리즈 이미주 © News1

(서울=뉴스1) 김민지 기자 = 러블리즈 출신 미주의 안테나행이 유력하다는 설이 흘러나온 가운데, 안테나 측이 결정된 것은 없다는 입장을 전했다.

10일 안테나 측은 미주 계약 유력설과 관련 뉴스1에 "최근 미주와 만났으나 아직 확정된 바 없다"라고 조심스럽게 입장을 밝혔다.

미주는 오는 16일 울림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이 만료된다.
이후 그의 행보에 관심이 모아졌고, 안테나 계약 유력설이 알려졌으나 확실히 결정된 것은 없다.

한편 미주는 지난 2014년 걸그룹 러블리즈 데뷔해 '캔디 젤리 러브', '안녕', '아츄', '그대에게', '와우', '지금, 우리', '종소리', '그날의 너', '여름 한 조각', '오블리비아테' 등의 곡을 발표했다. 최근에는 tvN '식스센스', MBC '놀면 뭐하니?+' 등에서 활약해 '예능 블루칩'으로 떠올랐다.